본문으로 바로가기
57714212 0592020012757714212 08 0805001 6.0.27-RELEASE 59 지디넷코리아 0 false true true false 1580092970000 1580100863000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2001280931

中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자각 증상 없을 때도 감염”

글자크기

잠복기 감염 우려...“전염 속도 더욱 빨라지고 있어”

(지디넷코리아=백봉삼 기자)중국을 중심으로 감염이 확대되고 있는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에 대해 중국 국가 보건 위원회(이하 보건 위원회)는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는 잠복 기간 중에 증상이 없어 자각 증상이 나오기 전에 다른 사람에게 옮길 가능성이 있다”고 밝혔다.

사이언스얼럿, 기가진 등에 따르면 보건 위원회가 지적한 것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가 1일~14일의 잠복기를 갖고 그 기간 중에 자각 증상이 일어나지 않기 때문이다.

이 기간 중에는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의 초기 증상인 코 막힘, 두통, 기침, 목의 통증, 발열 등은 나타나지 않지만 감염성은 유지된다. 즉, 자신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에 감염됐나 라고 생각하기 전에 타인에게 옮길 가능성이 있다.

지디넷코리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수두, 감기, 독감 등도 ‘자각 증상이 나타나기 전 감염성을 지닌다’라는 점에서 똑같지만 보건 위원회는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의 위험성을 재차 강조했다.

보건 위원회 담당자는 “신종 코로바 바이러스 전염의 진행 속도가 더욱 빨라지고 있다"며 "이 추세는 당분간 지속하며, 증례 수가 늘어날지도 모른다"고 전망했다.

중국 당국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에 의한 폐렴 환자가 새로 769명 늘어 24명이 사망했다고 발표했다. 이에 따른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의 중국 내 누적 환자 수는 2천744명, 누적 사망자 수는 80명이 됐다.

중국 당국은 우한 시를 격리하는 정책을 추진하고 있고 동시에 이웃 도시의 검역도 강화하고 있다. 한편, 일본 한국 대만 베트남 태국, 싱가포르, 네팔, 프랑스, 호주, 말레이시아, 캐나다, 미국의 12개국에서 감염자가 나왔다.

백봉삼 기자(paikshow@zdnet.co.kr)

<저작권자 ⓒ '대한민국 대표 산업 미디어' 지디넷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