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713771 0372020012757713771 01 0101001 6.0.26-RELEASE 37 헤럴드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80091000000 1580091605000 related

아베 "우한 폐렴, '지정감염증'으로 지정할 것"

글자크기

사실상 강제 입원ㆍ격리 조치 예고

우한 거주 일본인, 28일 전세기로 귀국

헤럴드경제

아베 신조 일본 총리 [연합]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헤럴드경제=유오상 기자] 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총리가 중국 후베이(湖北)성 우한(武漢)시에서 시작돼 전세계로 확산 중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우한 폐렴)을 강제 조치가 가능한 '지정감염증'으로 지정하겠다는 계획을 밝혔다.

27일 일본 NHK와 교도통신 등에 따르면 아베 총리는 이날 중의원 예산위원회에 출석해 "우한 폐렴을 오는 28일 각의에서 감염증법에 따른 지정감염증으로 지정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우한 폐렴이 지정감염증으로 지정되면 일본 내 감염자에 대한 강제 입원과 격리 등의 조치가 가능해지고 공공비용을 통한 의료가 가능해진다.

한편, 예산위에 출석한 모테기 도시미쓰(茂木敏充) 외무상은 우한 폐렴의 발생지로 알려진 우한시를 포함해 중국 후베이성 내에 체류 중인 일본인은 약 560명으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일본 정부는 우한 지역에 머무는 자국민을 귀국시키기 위해 중국 정부와 협의를 시작한 것으로 알려졌다. 또 우한에 체류하는 일본인의 귀국을 위해 이르면 28일 전세기를 보낼 방침이라고 교도통신은 정부 관계자를 인용해 전했다.

osyoo@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경제 & herald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