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712993 0562020012757712993 02 0208001 6.0.27-RELEASE 56 세계일보 0 false true true false 1580088487000 1580088506000 제주공항 윈드시어 2001271631 related

제주공항, 윈드시어 특보에 일부 항공편 '출발 지연'

글자크기
세계일보

제주공항 설 연휴 귀성행렬. 제주=연합뉴스


연휴 마지막 날인 27일 제주공항에는 많은 비와 강풍으로 인해 항공 운항에 차질을 빚고 있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전 6시30분을 기해 북부지역에 호우주의보가 발효돼 시간당 20mm 내외의 강한 비가 내리는 곳이 있다.

항공기상청에 따르면 강한 바람이 불고 있는 제주공항에는 현재 이륙과 착륙 방향 모두에 윈드시어(wind shear·난기류) 특보가 발효됐다. ‘윈드시어’는 풍속과 풍향이 갑작스럽게 변하는 난기류다.

제주공항에는 전날 오후 5시를 기해 강풍 특보도 내려진 상태다. 기상청은 오는 28일 오전까지 강풍이 불 것으로 예상돼 제주공항 항공기 운항에 차질이 빚어질 수도 있다고 내다봤다.

세계일보

윈드시어 및 강풍 특보는 이날 오후 6시께 모두 해제될 것으로 예보됐지만, 강한 바람은 지속될 것으로 보인다.

윈드시어와 강풍 특보가 발효된 제주공항은 일부 지연운항이 발생하고 있지만, 현재까지는 결항 없이 대부분 정상 운항하고 있다.

다만 온종일 바람이 강하게 불면서 결항이나 추가 지연 가능성이 있으니 귀경객과 관광객들은 사전에 운항 여부를 미리 확인해야 한다.

특히 해상에도 풍랑경보가 발효돼 제주 남쪽 먼바다에는 파도가 최대 6.6m로 매우 높게 일고 있어 항해와 조업하는 선박은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소봄이 온라인 뉴스 기자 sby@segye.com

사진=제주공항 홈페이지 갈무리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