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709787 0092020012657709787 05 0506001 6.0.27-RELEASE 9 뉴시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80042554000 1580042569000 우한 폐렴 2001271031

'우한 폐렴' 여파…중국, 여자축구 올림픽 예선 개최 포기

글자크기

호주 시드니, 대체 개최 도시로 확정

뉴시스

[우한=AP/뉴시스]중국 후베이성 우한시에 위치한 우한대학 중난 병원 중환자실에서 지난 24일 의료진들이 환자를 치료하고 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한 '우한 폐렴'은 계속 확산하고 있다. 중국 내 사망자는 41명으로 늘었다. 2020.01.25.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 권혁진 기자 = '우한 폐렴'으로 불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 기승을 부리는 가운데 중국이 결국 여자축구 올림픽 최종예선 개최를 포기했다.

아시아축구연맹(AFC)은 다음달 3일부터 중국 난징에서 진행된 예정이던 2020 도쿄올림픽 여자축구 최종예선 B조 경기의 개최지를 호주 시드니로 변경한다고 26일 발표했다.

당초 이 대회는 중국 우한에서 열릴 계획이었지만, '우한 폐렴' 여파로 지난 21일 중국 동부의 난징으로 바뀌었다. 하지만 중국축구협회는 난징에서 대회를 치르는 것 역시 무리가 따른다고 판단, 개최권을 반납했다.

AFC는 "중국이 여자축구 최종예선 개최를 할 수 없다고 밝혀 호주축구협회와 협의를 통해 시드니를 대체지로 선택했다"고 설명했다.

최종예선 B조에는 호주, 중국, 태국, 대만이 속했다. 이들 중 상위 2개팀이 한국이 속한 A조 상위 2개팀과 3월 초 홈 앤드 어웨이 방식으로 2장의 올림픽 티켓을 놓고 격돌한다.

A조 최종예선은 다음달 3일부터 제주에서 치러진다. 북한의 불참으로 한국, 베트남, 미얀마가 순위를 겨룬다.

◎공감언론 뉴시스 hjkwon@newsis.com

▶ 뉴시스 빅데이터 MSI 주가시세표 바로가기
▶ 뉴시스 SNS [페이스북] [트위터]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