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707363 0372020012657707363 05 0501001 6.0.26-RELEASE 37 헤럴드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80016569000 1580016720000

류현진의 토론토 4명의 선발 사실상 확정

글자크기

개막전 선발 ‘류현진 유력’ 현지언론도 “확실”



헤럴드경제

류현진의 토론토 블루제이스가 사실상 4명의 선발투수를 확정했다. 류현진은 개막전 선발이 유력하다. [게티이미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헤럴드경제] ‘코리안 몬스터’ 류현진(33)이 이끄는 미국프로야구 토론토 블루제이스가 4명의 선발 투수를 사실상 확정했다. 5번째 투수는 스프링캠프에서 선발할 예정이다.

토론토 지역 일간지 토론토 스타는 26일(한국시간) 토론토 구단의 선발 투수 4명이 확정된 것처럼 보인다며 류현진, 태너 로어크, 맷 슈메이커, 체이스 앤더슨의 이름을 거론했다.

이 신문은 모든 투수가 시범경기 끝날 무렵까지 모두 건강하다면 최대 6명이 마지막 5선발 자리를 두고 경쟁할 것이라고 예상했다.

찰리 몬토요 토론토 감독이 시범경기 어느 시점에서 발표하겠지만, 개막전 선발은 당연히 팀에서 가장 많은 돈을 받는 투수인 류현진이 유력하다. 토론토 스타는 이를 두고 '확실하다'고 전망했다.

라이언 보루키, 트렌트 손턴이 5선발 선두 주자이며 일본프로야구에서 구원과 선발로 경력을 쌓은 야마구치 순과 유망주 트리오인 앤서니 케이, T.J. 조이크, 제이컵 웨그스펙이 경쟁에 가세한다.

슈메이커를 빼고 류현진, 로어크, 앤더슨은 모두 지난 시즌 후 토론토와 새로 계약한 멤버다.

지난해 토론토는 선발진 붕괴로 투수만 39명을 기용했고, 이 중 21명이 최소 1경기 이상 선발 등판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경제 & herald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