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706781 0032020012657706781 02 0209002 6.0.26-RELEASE 3 연합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80010821000 1580010827000 related

부산→서울 6시간50분…전국 고속도로 곳곳에서 본격 정체

글자크기
연합뉴스

고속도로 정체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박의래 기자 = 설 연휴 사흘째인 26일 오후 들어 전국 대부분의 고속도로에서 서울 방향으로 정체 현상이 나타나고 있다.

한국도로공사에 따르면 오후 1시 승용차로 각 주요 도시에서 출발해 서울요금소에 도착하는 데 걸리는 예상 시간은 부산 6시간 30분, 목포(서서울까지) 6시간 10분, 광주 6시간 10분, 대구 5시간 30분, 대전 3시간 30분, 강릉 3시간 40분이다.

낮 12시 30분 현재 경부고속도로 서울 방향은 청주분기점 부근 목천 부근과 기흥 부근∼수원 구간 등 53㎞ 구간에서 차들이 밀리고 있다.

또 서해안 고속도로 서울 방향으로는 부안 부근∼서김제 부근, 당진 부근∼서평택 부근 등 총 56㎞, 영동고속도로 인천 방향으로 진부∼진부 2터널, 평창∼둔내터널 등 총 25㎞ 구간에서 제 속도를 못 내고 있다.

서울외곽순환고속도로는 구리 방향으로 서하남∼광암터널 부근 등 총 14㎞, 일산 방향으로는 장수∼송내 등 총 19㎞에서 가다 서기를 반복하고 있다.

연합뉴스

주요 도시 간 예상 소요 시간
[한국도로공사 제공]



한국도로공사는 서울 방향 정체가 오후 4∼5시께 가장 심했다가 27일 오전 2∼3시께 해소될 것으로 봤다.

이날 하루 교통량은 464만대에 이르고 이 중 수도권에서 지방으로 35만대, 지방에서 수도권으로 48만대가 이동할 것으로 예상했다.

이날 밤까지 고속도로 통행료가 면제되며 연휴 마지막 날인 27일은 평소처럼 통행료가 부과된다.

laecorp@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