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706759 0092020012657706759 05 0510001 6.0.26-RELEASE 9 뉴시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80010482000 1580010503000

유도 곽동한, 텔아비브 그랑프리 금메달

글자크기
뉴시스

[텔아비브=AP/뉴시스]곽동한(위)이 25일(현지시간) 이스라엘 텔아비브에서 열린 2020 텔아비브 그랑프리 유도대회 남자 90㎏급 결승전에서 미카일 외젤레르(터키)와 경기를 치르고 있다. 곽동한은 소매들어 허리채기 절반 승을 거두고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2020.01.26.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 권혁진 기자 = 남자 유도대표팀 곽동한(하이원)이 2020 텔아비브 그랑프리 유도선수권대회에서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곽동한은 26일(한국시간) 이스라엘 텔아비브에서 열린 대회 남자 90㎏급 결승전에서 미카일 외젤레르(터키)를 소매들어 메치기 한판으로 제압했다.

남자 90㎏급 세계랭킹 7위로 도쿄올림픽 메달 후보 중 한 명으로 꼽히는 곽동한은 새해 첫 국제대회 우승으로 기세를 올렸다. 곽동한은 4년 전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에서는 동메달을 획득했다.

부전승과 허벅다리걸기 절반으로 초반 라운드를 통과한 곽동한은 요하네스 파처(오스트리아)와 콜튼 브라운(미국)을 반칙승으로 힘겹게 따돌리고 준결승에 안착했다. 이후 하파엘 마세도(브라질)와 외젤레르를 연거푸 누르고 우승했다.

뉴시스

[텔아비브=AP/뉴시스]곽동한이 25일(현지시간) 이스라엘 텔아비브에서 열린 2020 텔아비브 그랑프리 유도대회 남자 90㎏급 결승전에서 미카일 외젤레르(터키)를 꺾고 환호하고 있다. 곽동한은 소매들어 허리채기 절반 승을 거두고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2020.01.26.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남자 100㎏ 이상급 김성민(블루나눔필룩스)은 은메달을 가져갔고, 여자 78㎏급 윤현지(안산시청)는 동메달을 획득했다.

한국은 금 3개, 은 3개, 동 2개로 일본(금 2개 동 2개)을 따돌리고 대회 종합우승을 차지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hjkwon@newsis.com

▶ 뉴시스 빅데이터 MSI 주가시세표 바로가기
▶ 뉴시스 SNS [페이스북] [트위터]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