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706285 0512020012657706285 04 0402001 6.0.26-RELEASE 51 뉴스1 0 false true true false 1580005539000 1580005571000

[우한폐렴]베이징에 이어 톈진도 시외버스 운행 중단

글자크기
뉴스1

'우한폐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을 막기 위해 마스크를 쓰고 다니는 중국인들. © AFP=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박혜연 기자 = 중국의 수도 베이징에 이어 톈진(天津)시도 우한폐렴 확산을 막기 위해 시외버스와 장거리 기차 운행을 27일부터 중단할 것이라고 밝혔다.

26일 AFP·로이터통신은 중국 공산당 기관지 인민일보를 인용, 톈진 교통운수위원회가 여객운송을 통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을 엄격히 통제하기 위해 27일부터 톈진을 오가는 장거리 철도노선과 버스 운행을 잠시 중단하기로 결정했다고 전했다.

톈진 교통운수위는 이를 위해 각지 교통운수관리 부문과 조정해 버스와 철도 등 운영업체를 지도할 것이며, 표를 이미 예매한 승객들은 수수료 없이 환불받을 수 있다고 밝혔다. 다만 운행 재개 시점에 대해서는 '별도 통지'라고만 했을 뿐 구체적으로 밝히지 않았다.

톈진은 중국의 수도 베이징으로부터 남동부쪽에 인접한 항구도시로 인구가 1400여만 명에 이르는 대도시다. 수도와 인접한 항구도시라는 점이 우리나라 인천과 비슷하다.

중국 전역에서 '우한폐렴'을 일으키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이 급증하는 가운데 톈진에서도 25일 기준 총 10명이 확진 판정을 받아 당국에 비상이 걸렸다.

톈진 정부는 방호 마스크와 방호복 등 물자 수급을 확보하고 '춘제' 휴가를 떠난 공무원들에게 신속히 복귀하도록 지시했다고 밝혔다.

앞서 중국의 수도인 베이징도 26일부터 모든 여객 운수를 중단한다고 발표했다.
hypark@news1.kr

[© 뉴스1코리아( 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