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706274 0532020012657706274 02 0202001 6.0.26-RELEASE 53 노컷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80005339000 1580005471000 related

고속도로 귀경방향 정체 시작…오후 4시쯤 절정 예상

글자크기

부산→서울 7시간 10분, 광주→서울 6시간 20분

도로공사 "오후 4~5시 정체 절정…다음날 새벽쯤 해소될 듯"

CBS노컷뉴스 김재완 기자

노컷뉴스

[항공촬영 협조 : 서울청 항공대 조종사: 경위 김홍규, 김두수- 승무원: 경위 김태훈, 순경 김지훈, 경기남부청 항공대 -조종사: 경감 김응종, 경위 김용-승무원: 경사 조동훈] 이한형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설 연휴 사흘째 26일 오전 전국 고속도로에서 귀경행렬이 시작돼 정체가 빚어지고 있다.

한국도로공사에 따르면 이날 오전 11시 기준 현재 주요 고속도로에는 서울 방향으로 떠나는 귀경객들이 몰려 정체가 시작되고 있다.

낮 12시 요금소 기준 승용차로 출발하면 부산에서 서울은 7시간 10분, 광주에서 서울은 6시간 20분, 대전에서 서울은 3시간이 소요될 전망이다.

반대로 서울에서 부산, 광주 그리고 대전까지는 각각 5시간 40분, 3시간 30분 그리고 1시간 40분이 예상돼 비교적 원활할 전망이다.

이날 전국 교통량은 464만대에 이를 것으로 예상된다고 도로공사는 밝혔다.

도로공사는 "고속도로 정체 현상은 서울 방향의 경우 오후 4~5시에 가장 심해졌다가 다음날인 27일 새벽 2~3시에 해소될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저작권자 © CBS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