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705563 0232020012657705563 02 0201001 6.0.26-RELEASE 23 아시아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80000683000 1580000693000 related

[날씨] 설 연휴 마지막 날 27일, 전국 흐리고 비

글자크기

강원 산지·경북 북동 산지·강원 영서는 눈

아시아경제

설 연휴가 시작된 24일 귀성길에 오른 차량이 서울요금소를 지나고 있다. 설 연휴 기간인 24일~ 26일은 민자고속도로를 포함해 전국 고속도로 통행료가 면제되고, 대체 공휴일인 27일에는 통행료를 내야 한다./윤동주 기자 doso7@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경제 심나영 기자]설 연휴 마지막 날이자 월요일인 27일은 전국이 흐리고 비가 오겠다.


기상청은 "28일까지 강원 영동과 경상 해안, 제주도에 많은 비가 오니 침수나 축대 붕괴 등에 유의해야 한다"며 "강원 산지 등도 많은 눈이 쌓이기 때문에 비닐하우스 붕괴 등 안전사고와 교통안전에 특히 신경 써야 한다"고 당부했다.


예상 강수량은 제주도가 50∼100㎜, 강원 영동과 경상 해안이 30∼80㎜, 경상 내륙과 전남이 20∼60㎜, 중부지방과 전북이 5∼30㎜이다.


강원 산지와 경북 북동 산지, 강원 영서는 눈이 내리겠다. 예상 적설량은 강원 산지가 5∼30㎝, 경북 북동 산지가 1∼5㎝, 강원 영서가 1㎝ 내외이다.


비나 눈이 오는 지역은 가시거리가 짧고 빗물이나 눈이 얼어 도로가 미끄러운 곳이 있으니 교통안전에 신경 써야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1∼9도, 낮 최고 기온은 5∼11도로 평년(-12∼-1도·1∼8도)보다 높겠다.


대기 확산이 원활하고 비가 내려 미세먼지 농도는 전국이 '좋음' 수준을 보이겠다.


모레까지 동해안과 남해안, 제주도는 바람이 매우 강하게 불겠다. 제주도와 제주도 전 해상, 남해상에 천둥·번개 치는 곳이 있어 시설물 관리와 안전사고, 해상 안전사고에 유의해야 한다.


바다의 물결은 남해 서해 앞바다 1.0∼2.5m, 남해 앞바다 2.0∼5.5m, 동해 앞바다에서 1.5∼6.0m 높이로 일겠다. 먼바다 파고는 서해 1.0∼4.0m, 동해·남해 2.0∼6.0m로 일겠다.



심나영 기자 sny@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