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701821 0112020012557701821 01 0101001 6.0.27-RELEASE 11 머니투데이 0 false true true false 1579934787000 1579940529000 임종석 진중권 패가망신 2001262001 related

진중권 "임종석, 분위기 취해 패가망신 말라"

글자크기
[머니투데이 김태현 기자]

머니투데이

/사진=페이스북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진중권 전 동양대 교수가 임종석 전 대통령 비서실장의 정치권 복귀와 관련해 "분위기에 취해 패가망신 하지 말라"고 밝혔다.

진 전 교수는 24일 자신의 페이스북 계정을 통해 "임종석 나올 것"이라며 "이낙연씨가 바람 잡고 있다"고 썼다.

이어 이낙연 전 국무총리가 기자들과 만나 임 전 실장의 불출마 선언과 관련 "(임 전 실장에게) '왜 그렇게 (불출마 선언을) 했어'라고 투정을 했다"는 기사를 소개했다.

그는 "임종식 씨도 판단 잘하라"며 "누구처럼 옆에서 부추긴다고 분위기에 취해 패가망신하지 말고, 아직 지킬 수 있을 때 가족을 지키라"고 했다.

진 전 교수는 임 전 실장이 불출마를 선언한 것에 대해 "조국이 털리는 거 보고 지레 겁나서 도망간 것"이라며 "구멍에 숨어있다가, 솔개가 지나가니 다시 구멍 밖 세계가 그리워진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이낙연씨, 그 분 도움 받으면 아주 피곤해질 것"이라며 "제2의 조국 사태 날지도 모른다"고 말했다.

김태현 기자 thkim124@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