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697407 0962020012457697407 05 0501001 6.0.27-RELEASE 96 스포츠서울 0 false true true false 1579870869000 1579870870000 남자 탁구 단체전 2001251901

남자탁구, 도쿄올림픽 단체전 본선 진출 확정…'9회 연속'

글자크기
스포츠서울

정영식, 장우진, 이상수(왼쪽부터). 제공 | 대한탁구협회


[스포츠서울 이지은기자] 한국 남자탁구가 2020 도쿄올림픽 단체전 본선 진출을 확정했다.

김택수 감독이 이끄는 한국 남자탁구 대표팀(4위)은 24일(이하 한국시간) 포르투갈 곤도마르에서 열린 국제탁구연맹(ITTF) 2020 도쿄올림픽 세계 단체예선전 16강전에서 체코(19위)에 3-0으로 완승을 거뒀다.이번 대회 1번 시드를 받은 남자대표팀은 이로써 무난히 도쿄행을 확정하며 9회 연속 올림픽 본선 진출을 성사시켰다.

1복식에 나선 정영식(국군체육부대)-이상수(삼성생명) 조는 토마스 폴란스키-파벨 시루체크 조 만나 3-1(11-8 5-11 11-7 11-8)로 제압하며 초반 우위에 섰다. 이어 장우진이 2단식에 나서 루보미르 얀카리크를 3-0(11-3 11-9 11-9)으로 쉽게 이겼고, 3단식에 나선 이상수도 시루체크를 3-0(11-9 11-5 11-3)으로 가볍게 꺾었다.

한편 추교성 감독대행이 지휘하는 여자 대표팀은 앞서 열린 북한과의 16강전에서 1-3으로 패하며 도쿄 티켓이 불투명해진 상황이다. 남녀 각 9장씩 출전권이 걸린 이번 대회에서는 16강전에서 승리한 8개 팀이 먼저 출전권을 확보하고, 남은 한 장은 패자부활 토너먼트를 통해 주인이 정해진다. 여자 대표팀이 막차를 타기위해서는 25일 우크라이나(13위)부터 시작해 3연승에 성공해야 한다.

number23togo@sportsseoul.com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 sportsseoul.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