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697109 0512020012457697109 01 0107001 6.0.26-RELEASE 51 뉴스1 0 false true true false 1579865959000 1579865965000 related

외교부 "中 우한 체류 국민 중 확진·감염의심자 없어"

글자크기

강경화 장관 주재로 주우한총영사관 화상회의

뉴스1

외교부는 24일 오후 강경화 외교장관 주재로 주우한총영사관과 화상회의를 개최하여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 환자 급증과 관련하여 우한 현지 체류 우리 국민의 안전 대책을 점검했다.© 외교부 제공=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나혜윤 기자 = 외교부는 중국 내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 환자가 확산하고 있는 상황과 관련, 24일 주우한 총영사관과 화상회의를 개최하고 우한 현지에 체류하고 있는 우리 국민의 안전 대책을 점검했다.

강경화 외교부 장관 주재로 개최된 화상회의에서 강 장관은 중국 정부가 사실상 우한시를 봉쇄하면서 현지에 체류 중인 우리 국민의 우려가 커짐에 따라 안전 확보 방안을 점검하고 관련 대책 마련도 당부했다.

또한 우한에 체류 중인 우리 국민 약 500명 중 현재 감염증 확진자 또는 의심환자가 없다는 사실을 확인하고, 현지 체류 국민들의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이어 우한 시내에 있는 우리 국민의 귀국 지원 방안과 환자 발생에 대비한 대처 방안도 논의했다.

강 장관은 우리 국민의 귀국 등을 위해서는 중국 당국과의 협조가 중요한 만큼, 현지 당국과 긴밀하게 협의하면서 다각적인 지원 방안을 강구할 것도 강조했다.

외교부는 "중국에 체류 중인 우리 국민의 피해 현황을 지속해서 파악하고, 보건복지부·국토교통부 등 관계부처와의 긴밀하게 협의하며 현지 우리 국민의 안전 확보를 위해 계속 노력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freshness410@news1.kr

[© 뉴스1코리아( 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