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696453 1112020012457696453 02 0204003 6.0.26-RELEASE 111 서울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79856701000 1579856709000 related

‘서울중앙지검 첫 여성 차장’ 이노공 지청장 사직서 제출

글자크기
‘서울중앙지검의 첫 여성 차장검사’라는 타이틀로 유명세를 탔던 이노공(51·사법연수원 26기) 수원지검 성남지청장이 사의를 밝혔다.

24일 법조계에 따르면 이 지청장은 최근 사직서를 제출했다. 법조계 관계자에 따르면 전날인 23일 인사 직후 일신 상의 이유를 들어 사의를 밝힌 것으로 전해졌다.

이 지청장은 올해 초 검사장 승진에서 누락된 바 있고, 지난 23일 인사에서 서울고검 검사로 발령났다. 그는 윤석열 검찰총장이 서울중앙지검장이던 2018년 7월 여성·아동 범죄와 과학기술범죄 수사 등을 지휘하는 4차장에 임명됐다. 서울중앙지검에 여성 차장이 임명된 것은 이 지청장이 처음으로, 이 지청장은 차기 여성 검사장으로도 거론됐었다. 하지만 이번 검사에서 좌천성 인사로 여겨지는 결과를 받자 사의를 밝혔다.

법조계 일각에서는 법무부가 윤 총장과 갈등을 겪으며 윤 총장과 함께 호흡을 맞췄던 이 지청장도 인사에서 소외된 것 아니냐는 추측이 나오기도 한다.
/김경미기자 kmkim@sedaily.com

서울경제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