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694770 0592020012457694770 08 0803001 6.0.26-RELEASE 59 지디넷코리아 0 false true true false 1579842776000 1579842790000

브로드컴, 애플에 17.5조원 규모 공급 계약

글자크기

23년 상반기까지 공급...인수 유력 후보에서 대규모 계약

(지디넷코리아=박수형 기자)브로드컴이 애플에 약 17조5천억원 규모의 통신 칩셋 모듈 공급 계약을 맺었다는 소식이다.

23일(현지시간) 미국 씨넷에 따르면, 브로드컴은 애플과 150억 달러의 공급 계약을 맺었다고 미국 증권거래위원회에 신고했다.

브로드컴이 애플에 공급한 품목은 명확히 공개되지 않았다. 브로드컴은 와이파이, 블루투스, GPS 등 RF칩과 터치 콘트롤러와 무선충전 모듈 등이 주력 제품이기 때문에 아이폰 등에 탑재될 통신용 칩셋으로 예상된다.

공급 기간은 앞으로 3년 반 동안이다. 즉, 2023년 상반기까지 공급되는 대량 공급 건을 수주했다는 설명이다.

지디넷코리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브로드컴과 애플의 대규모 공급 계약에 눈길이 쏠힌다. 지난해 말 애플이 브로드컴 무선사업부문의 유력한 인수 후보로 꼽혔기 때문이다.

이는 브로드컴의 매각 추진 의사와 함께 애플이 무선칩 분야에서 퀄컴 의존도를 낮추기 위한 노력이 맞아떨어진다는 이유에서 나온 분석이다.

다만 애플에 대규모 공급 계약이 이뤄지면서 브로드컴의 매각 추진 의사가 줄어들 것으로 보인다. 당시 브로드컴은 반도체 시장이 크게 위축될 것으로 보고 무선칩 사업매각을 검토했다.

브로드컴에게 애플은 큰 손이다. 지난해 회사 매출에서 애플 계약이 차지한 비중은 20% 가량이다. 지난 2018년 애플의 매출 비중은 25%에 달했다. 잠시 애플 공급 계약 비중이 줄었지만 이번 계약으로 무선칩 사업이 다시 날개를 단 격이 됐다.

박수형 기자(psooh@zdnet.co.kr)

<저작권자 ⓒ '대한민국 대표 산업 미디어' 지디넷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