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694686 0912020012457694686 06 0602001 6.0.26-RELEASE 91 더팩트 0 false true true false 1579842172000 1579842177000 related

新 우승 후보…'미스터트롯' 영탁, 데스매치 '승'

글자크기
더팩트

영탁이 천명훈과 '1대1 데스매치' 대결에서 3표 차이로 승리했다. /TV조선 '미스터트롯'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영탁 노래 실력에 마스터 "진(眞)도 가능하겠다"

[더팩트|박슬기 기자] '미스터트롯'의 영탁이 새로운 우승후보로 떠올랐다.

23일 방송된 TV조선 예능프로그램 '미스터트롯'에서는 '1대 1 데스매치'가 펼쳐졌다. 이 대결을 통해 영탁은 강력한 우승 후보로 떠오르며 관심을 받고 있다.

이날 영탁은 천명훈을 대결 상대로 지목했다. 그는 강진의 '막걸리 한잔'을 불렀고, 특유의 시원한 목소리로 현장을 압도했다. 마스터들은 그의 첫 소절을 듣고 깜짝 놀랐고, 조영수는 "이렇게 잘했나"라며 감탄했다. 또 다른 마스터들은 "갑자기 우승 후보다" "진도 가능할 것 같다" "새로운 우승 후보가 한 명 나타났다"고 말했다.

더팩트

'미스터트롯' 마스터들은 영탁의 실력에 감탄하며 "새로운 우승후보가 아니냐"며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TV조선 '미스터트롯'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천명훈은 영탁의 무대를 보고 살짝 긴장한 모습을 보였지만, 나훈아의 '가라지'로 최선을 다했다. 그는 절절한 퍼포먼스와 깊은 애환으로 무대를 완성도 높게 소화했다.

하지만 결과는 영탁의 승리였고, 점수는 3표 차이였다. 천명훈은 박수를 쳐주며 패배를 인정했고, "너무 힘들었다. 그래도 너무 행복했다. 열심히 했다. 이제 진짜 여한이 없다"고 소감을 밝혔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