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689308 0252020012357689308 01 0101001 6.0.26-RELEASE 25 조선일보 53204111 false true true false 1579791223000 1579801007000 related

안철수 "검찰 목 비틀어도 진실 드러난다… 윤석열과 함께할 것"

글자크기
조선일보

안철수 전 국민의당 대표/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안철수 전 국민의당 대표가 23일 법무부의 검찰 인사를 두고 "'살아있는 권력수사'에 대한 퇴장 명령이자 검찰총장의 힘을 빼고 청와대 관련 수사를 하지 말라고 지휘라인을 쫓아낸 폭거(暴擧)"라며 "저는 윤석열 검찰총장이 살아있는 권력을 끝까지 수사할 수 있도록 국민과 함께 지키고 응원할 것"이라고 했다.

안 전 대표는 이날 페이스북에서 "청와대의 울산시장 선거 개입 의혹, 조국 전 법무장관 가족 비리 의혹, 유재수 감찰무마 의혹, 우리들병원 특혜 의혹, 삼성바이오로직스 분식회계 의혹 등 살아있는 권력에 대한 수사를 지휘하는 검찰 지휘부가 한 명의 예외도 없이 다 바뀌었다"며 이같이 말했다. 추미애 법무장관은 이날 검찰 인사를 통해 청와대와 관련된 각종 의혹 수사를 하던 서울중앙지검 주요 간부들을 모두 지방지청장으로 발령했다.

그는 "검찰의 합법적인 수사를 막는 것은 법치주의와 민주주의, 그리고 헌법정신 파괴"라면서 "국민에게 위임받은 공공재인 인사권을 개인과 진영 그리고 권력의 수단으로 삼는 것은 명백한 '권력의 사유화'"라고 했다.

안 전 대표는 그러면서 "검찰의 목을 비틀어도 진실은 드러날 것"이라며 "검찰을 권력의 시녀로 만드는 것은 가짜 민주주의 정권"이라고 했다. 이어 "문재인 대통령이 윤 총장을 임명하면서 '살아있는 권력에 대해서도 수사할 수 있는 분'이라고 말씀했던 것을 우리 국민은 기억하고 있다"면서 "이제 우리 국민은 누가 나라를 망치는지, 누가 민주주의를 무너뜨리는지, 현 정권이 덮고 가려는 진실이 무엇인지 확실히 알게 됐다"고 했다.

[유병훈 기자]

- Copyrights ⓒ 조선일보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

전체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