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686736 0202020012357686736 06 0601001 6.0.27-RELEASE 20 스타투데이 0 false true true false 1579768691000 1579768808000 공효진 댓글 논란 사과 2001240731 related

공효진, 댓글 논란 사과 “모자란 연기 쑥스러웠다. 화 풀어요”[전문]

글자크기
스타투데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다겸 기자]

배우 공효진이 댓글 논란을 사과했다.

공효진은 23일 자신의 SNS에 “그런 의도로 남긴 글이 아니었는데, 먼저 계정 소유주 분과 상처를 받은 많은 분들께 미안해요”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저에겐 작품 하나하나, 그 작품들을 좋아해주시는 모든 분들까지 다 소중합니다. 그저 너무 오래전 제 모자란 연기가 쑥스러웠어요”라며 “다른 오해는 없었으면 합니다. 이제 그만 화 풀어요”라고 덧붙였다.

공효진은 최근 KBS2 드라마 ‘상두야 학교가자’ 영상을 SNS에 올린 팬 계정을 찾아가 “제발. 옛날 드라마 그만 소환해주시면 안 돼요? 부탁할게요”라는 댓글을 직접 남겼다.

이에 해당 팬은 “네. 공 배우님. 그렇게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라고 답변했다. 다른 누리꾼들이 공효진에게 직접 댓글을 받은 것에 부러움을 드러내자, 해당 팬은 “사실 너무 슬퍼요”라고 토로했다.

이 같은 사실이 알려지자, 공효진은 때 아닌 논란에 휩싸였다. 일부 누리꾼들이 팬은 이미 방송된 작품의 영상을 게재했을 뿐인데, 공효진이 팬에게 과도한 요구를 하는 것이 아니냐고 지적하며 파장이 일었다.

한편 공효진은 지난해 11월 종영한 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으로 ‘2019 KBS 연기대상’ 대상을 수상했다.

<다음은 공효진 SNS 글 전문>

그런 의도로 남긴 글이 아니였는데,

먼저 계정 소유주 분과 상처를 받은 많은 분들께 미안해요.

저에겐 작품 하나 하나, 그 작품들을 좋아해주시는 모든 분들까지 다 소중합니다. 그저 너무 오래전 제 모자란 연기가 쑥스러웠어요.

다른 오해는 없었으면 합니다. 이제 그만 화 풀어요. 제발

trdk0114@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