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683992 0532020012357683992 05 0501001 6.0.26-RELEASE 53 노컷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79761465000 1579761629000

LG, 멕시코 출신 거포 라모스 영입 "장타력 뛰어나"

글자크기
CBS노컷뉴스 박세운 기자

노컷뉴스

라모스 (사진=LG 트윈스 제공)



프로야구 LG 트윈스는 23일 외국인 선수 로베르토 라모스와 총액 50만 달러(계약금 5만 달러, 연봉 30만 달러, 인센티브 15만 달러)에 입단 계약을 체결했다.

멕시코 출신 1루수 로베르토 라모스는 1994년생으로 우투좌타에 신장 193cm, 몸무게 115kg의 탄탄한 체구를 자랑한다.

라모스는 2014년 메이저리그 신인 드래프트에서 콜로라도 로키스의 16라운드 지명을 받고 입단했다. 지난 시즌에는 트리플A에서 127경기에 출장해 타율 0.309, 출루율 0.400, 장타율 0.580, 30홈런, 105타점을 기록했다.

차명석 단장은 "로베르토 라모스는 장타력이 뛰어나서 잠실구장에서도 홈런을 칠 수 있는 타자다. 특히 출루율이 좋아 OPS(출루율+장타율) 기록이 돋보인다. 계속 성장하는 모습을 보여주는 젊은 선수로 우리 팀의 중심타선에서 큰 역할을 해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CBS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