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680848 0972020012357680848 05 0506003 6.0.26-RELEASE 97 스포츠투데이 0 false true true false 1579753420000 1579753694000

노리치 꺾은 토트넘, '상승세' 사우스햄튼 잡고 FA컵 16강 진출할까

글자크기
스포츠투데이

사진=SPOTV NOW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부활포를 터트린 손흥민(토트넘 홋스퍼)이 FA컵 무대에서 연속골에 도전한다.

토트넘과 사우스햄튼의 2019-20 FA컵 32강 경기는 오는 25일 토요일 오후 11시50분 스포티비(SPOTV), 프리미엄 스포츠 채널 스포티비 온(SPOTV ON)에서 생중계된다. PC 및 모바일 중계는 온라인 스포츠 플랫폼 스포티비 나우(SPOTV NOW)에서 무료로 시청할 수 있다.

무리뉴 감독은 노리치전을 앞두고 "손흥민의 골이 나올 것"이라며 굳건한 신뢰를 드러낸 바 있다. 손흥민은 이를 보답하듯 머리로 결승골을 넣으며 소속팀에게 값진 승점 3점을 안겼다. 무승 탈출에 성공한 토트넘은 승점 34점으로 프리미어리그 6위에 오르며 'TOP4 진입'이라는 꿈을 이어나가게 됐다.

영국 현지 언론도 엄지를 치켜세웠다. 프리미어리그는 "토트넘이 손흥민의 골로 오랜만에 승리를 따냈다"며 MOM(최우수선수)으로 손흥민을 선정했고, '이브닝 스탠다드'도 "손흥민이 토트넘을 구했다"고 칭찬했다. 이외 주요 매체도 손흥민의 활약상을 조명하며 '토트넘에게 중요한 승리를 안겼다'고 언급했다.

하지만 FA컵 32강에서 상대할 사우스햄튼이 최근 8경기에서 6승1무1패를 거두는 등 기세가 좋아 토트넘에게 부담이 되고 있다. 사우스햄튼은 해당 기간에 프리미어리그 상위권 팀인 레스터 시티, 첼시, 토트넘도 잡는 저력을 보였다. 특히 대니 잉스의 연이은 골 소식이 돋보인다. 올 시즌 리그에서만 14골을 기록한 잉스는 팀 내 전체 득점의 절반에 가까운 골을 넣었다.

손흥민이 2경기 연속골을 터뜨려 상승세의 사우스햄튼을 제압하고 토트넘의 FA컵 16강 진출을 이끌 수 있을지 주목된다.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sports@sto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