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671476 0292020012357671476 05 0506003 6.0.26-RELEASE 29 OSEN 34413990 false true false false 1579730280000 1579758437000

"큰 도움+득점할 것" 무리뉴, 노리치전 손흥민 활약 예상적중

글자크기
OSEN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강필주 기자] 손흥민에 대한 조세 무리뉴 토트넘 감독의 예상이 적중했다.

무리뉴 감독이 이끄는 토트넘은 23일 오전 4시 30분(한국시간) 영국 런던에 위치한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0 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24라운드 홈경기서 2-1로 신승을 거뒀다.

전반 38분 델레 알리의 선제골로 앞선 토트넘은 후반 25분 노리치에 페널티킥 동점골을 내준 뒤 일방적으로 밀렸다. 그러나 손흥민이 후반 34분 머리로 천금 결승골을 터트리며 귀중한 승점 3을 안겼다.

무리뉴 감독은 전날 기자회견에서 침묵하던 손흥민을 감싸 안았다. 무리뉴 감독은 "손흥민은 좋은 경기를 하고 있다고 본다. 골을 넣지 못하고 있을 뿐"이라며 "득점이 없더라도 팀에 좋은 선수"라고 강조했다.

특히 그는 "손흥민은 득점이 없더라도 우리에게 아주 많은 도움이 된다"면서 "그래서 나는 걱정하지 않는다. 득점은 곧 나올 것이다. 내일(노리치전) 나올 것"이라고 기대감을 드러냈다.

OSEN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정말 무리뉴 감독의 말대로 됐다. 손흥민은 알리의 선제골에 기점이 됐다. 손흥민이 상대 박스에서 오른쪽 측면의 오리에를 보고 공을 내주자 오리에가 바로 크로스를 연결, 알리의 선제골로 이어졌다.

또 1-1로 동점을 내준 뒤 시종 노리치에 밀리던 토트넘을 구해 낸 것도 손흥민이었다. 손흥민은 알리가 올린 크로스가 상대 수비수를 맞고 높게 솟구쳤다. 하지만 집중력을 잃지 않은 채 차분하게 머리로 밀어넣었다. /letmeout@osen.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