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645134 0962020012257645134 06 0601001 6.0.27-RELEASE 96 스포츠서울 0 false true true false 1579649179000 1579649183000 장지연 사생활 폭로 2001221145 related

가세연, 장지연 사생활 루머 폭로…김건모 측 "강력 대응"[종합]

글자크기
스포츠서울

[스포츠서울 최진실기자]가로세로연구소의 폭로는 계속되고 있다.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이하 가세연)이 가수 김건모에 대한 성폭행 의혹을 제기했던 가운데, 이번에는 그의 아내이자 피아니스트 장지연의 사생활에 대한 루머를 폭로했다.

지난 18일 가세연 측은 대구 엑스코 오디토리움에서 열린 강연회에 참석했다. 21일 한 매체는 김용호 전 기자가 장지연을 떠올리게 하는 발언으로 운을 뗀 뒤 “예전에 배우 A와 사귀었고 동거도 했다고 들었다. 심지어 외국에서 배우 A가 촬영 중일 때 거기에 찾아가기도 했다더라”고 폭로했다고 보도했다.

이어 김 전 기자는 “지금 그 여성은 다른 남성과 결혼을 한다고 뉴스에 나온다”며 “그분을 이번에 처음 알았는데 업계에 취재해보니까 (남자관계가) 유명하더라”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루머의 상대방으로 유명 배우의 실명을 언급하기도 해 파장이 커지고 있다.

사실이 확인되지 않은 폭로로 인해 현재까지도 장지연의 이름은 포털사이트 검색어 1위를 차지하고 있다. 이에 김건모의 소속사 건음기획 측은 “해당 발언의 강연 녹취 자료를 찾고 있는 중이다. 확인되지도 않은 이야기를 공개적으로 조롱한 것에 대해 강력하게 대응하겠다”고 밝혔다.

가세연 측의 폭로가 화제가 되고 있는 가운데, 무분별한 사생활 폭로에 대해 대중은 피로감과 함께 “도를 넘었다”는 반응을 이어가고 있다. 앞서 가세연 측은 지난해 12월 김건모의 지난 2016년 성폭행 의혹을 처음으로 제기했다. 김건모는 지난 15일 서울 강남경찰서에 피의자 신분으로 출석해 성폭행 혐의 관련 조사를 받았다.

true@sportsseoul.com

사진 | MBC 제공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 sportsseoul.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

전체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