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638207 0512020012157638207 02 0213007 6.0.26-RELEASE 51 뉴스1 0 false true true false 1579596831000 1579596837000 related

공장 화장실서 낳은 아이 텃밭에 버린 20대 지적장애女

글자크기

경찰 "피의자, 사회적 도움 필요해" 케어활동 중

뉴스1

20대 여성이 일하는 공장 화장실서 딸을 낳고 인근 텃밭에 버려 경찰에 붙잡혔다. © News1 DB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광주=뉴스1) 황희규 기자 = 광주 북부경찰서는 갓 태어난 자신의 딸을 버리고 달아난 혐의(영아유기)로 지적장애가 있는 여성 A씨(27)를 붙잡아 조사 중이라고 21일 밝혔다.

A씨는 이날 오후 1시56분쯤 광주 북구의 한 텃밭에 자신이 낳은 딸을 버린 혐의를 받고 있다.

아이는 탯줄도 잘리지 않은 채 검은 헝겊에 싸여 있었으며, 아이를 발견한 주민이 119에 신고해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다. 아이의 건강에는 이상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조사 결과 A씨는 자신이 일하는 공장에 출근해 일하던 중 통증을 느껴 공장 내 화장실에서 아이를 출산했다.

이후 공장과 가까운 텃밭에 아이를 몰래 버리고 달아난 것으로 조사됐다.

지적장애 3급인 A씨는 아이를 키울 자신이 없어 출산하자마자 버린 것으로 드러났다.

A씨는 무직인 20대 남성과 동거 중이며, 버려진 아이의 친아버지인지는 확인되지 않았다.

경찰은 A씨가 범죄를 저지른 피의자지만 사회적 도움이 필요하다고 판단해 A씨 부모와 모자보건센터 등과 함께 케어활동을 진행 중이다.
hg@news1.kr

[© 뉴스1코리아( 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