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635962 0182020012157635962 02 0201001 6.0.26-RELEASE 18 매일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79592689000 1579592778000 related

설연휴 인천공항 하루 20만명 넘게 몰려…`우한폐렴` 확산 방지 총력

글자크기
매일경제

인천국제공항 북적 [사진 = 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번 설 연휴 기간에 하루 20만명이 넘는 여행객이 인천공항을 이용할 것으로 전망된다. 공항공사는 '우한 폐렴' 확산 방지에 총력을 기울인다는 방침이다.

인천국제공항공사는 설 연휴인 이달 23∼27일에 총 103만9144명이 인천공항을 이용할 것으로 예상한다고 21일 밝혔다.

하루 평균으로 따지면 이 기간 매일 20만7829명이 공항을 이용한다는 계산이다. 항공사의 항공편 예약 정보 등을 토대로 추산한 결과다.

이는 작년 설 연휴 기간(총 7일)보다 2.8% 늘어난 규모다.

이번 연휴 중에 공항 이용객이 가장 많은 날은 연휴 첫날인 24일(금요일)로 총 22만3157명이 인천공항을 이용할 것으로 예상된다.

도착 여객 수가 가장 많은 날은 연휴 마지막 날인 27일(월)이 될 전망이다. 이날 인천공항 입국자 수는 11만4000명으로 예상된다.

매일경제

`우한 폐렴을 막아라` [사진 = 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인천공항공사는 '우한 폐렴'으로 불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환자가 국내에서 확진된 만큼, 바이러스 확산을 막기 위한 방역 대책을 강화한다.

중국 우한에서 항공편이 도착하면 해당 구역에 추가 방역을 하고, 검역을 강화하기 위해 우한발 입국 항공편은 전용 게이트를 이용하도록 했다.

입국장 소독 살균은 주 2회로 평소보다 2배 늘리고, 무빙워크·에스컬레이터의 손잡이, 엘리베이터 손잡이와 버튼, 공중전화, 음수대, 화장실 기저귀갈이대 등은 하루에 2번씩 소독하기로 했다.

[디지털뉴스국]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