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631839 1092020012157631839 03 0301001 6.0.26-RELEASE 109 KBS 0 false true true false 1579586965000 1579587131000 related

아파트 청약 내달부터 한국감정원 ‘청약홈’서 신청

글자크기
K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다음 달부터 아파트 청약업무를 한국감정원이 수행하게 됩니다.

청약 사이트는 기존 금융결제원의 '아파트투유' 대신 새로운 청약시스템인 '청약홈'(www.applyhome.co.kr)으로 바뀝니다.

국토교통부는 오늘(21일) 주택 청약 업무를 감정원이 수행할 수 있는 법적 근거를 마련하고, 청약 신청 이전 신청자에게 주택소유 여부와 세대원정보 등 청약 자격 관련 정보를 제공하는 등의 내용이 담긴 '주택법' 개정안이 국무회의를 통과했다고 밝혔습니다.

감정원은 금융결제원으로부터 이달 말까지 업무를 이관받고 2월 3일부터 청약홈을 통해 청약업무를 진행합니다.

청약홈에서는 청약 신청 단계에서도 세 대원정보, 무주택기간, 청약통장 가입 기간 등 자신의 청약 자격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세대구성원의 사전 동의 절차를 거쳐 세대구성원 정보를 포함해 일괄 조회도 할 수 있게 됩니다.

이는 청약 신청자의 입력 오류로 당첨이 취소되는 사례를 최소화하기 위한 조치입니다.

KB국민은행 청약계좌 보유자도 청약홈에서 청약 신청을 할 수 있게 됩니다.

감정원은 신규 청약홈 사이트를 통한 각종 청약정보 제공을 위해 전용 상담 콜센터(☎ 1644-2828)를 운영합니다.

감정원은 청약홈 오픈을 앞두고 2월 1∼2일 15개 금융기관과 금융망 연계 작업으로 청약계좌 순위 확인과 청약통장 가입·해지 등 입주자저축 관련 은행 업무가 제한될 수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조혜진 기자 (jin2@kbs.co.kr)

<저작권자ⓒ KBS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