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622017 0142020012157622017 08 0801001 6.0.26-RELEASE 14 파이낸셜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79570573000 1579570588000

SKT-MS, 엑스클라우드 게임 85종으로 확대

글자크기
파이낸셜뉴스

카림 초우드리(왼쪽) MS 클라우드 게임 총괄 부사장, 전진수(가운데) SK텔레콤 5GX서비스사업본부장, 캐서린 글룩스타인 MS 클라우드 게임 본부장이 한국 MS 본사에서 엑스클라우드 시범 서비스 확대를 알리고 있다. SK텔레콤 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파이낸셜뉴스] SK텔레콤과 마이크로소프트(MS)가 '프로젝트 엑스클라우드' 초반 인기에 힘입어 21일부터 시범 서비스를 대폭 확대한다.

엑스클라우드는 MS의 클라우드 게임 서비스로 기기에 게임을 설치하지 않아도 통신만 되면 언제 어디서든 클라우드 서버에 접속해 게임을 즐길 수 있다.

양사는 지난해 9월 한국 내 클라우드 게임 사업 공동 운영을 위한 파트너십을 발표하고, 10월부터 '엑스클라우드' 시범 서비스를 제공해왔다. MS에 따르면 '엑스클라우드' 한국 이용자의 1인당 사용 시간과 재접속율은 미국, 영국 이용자 대비 각각 1.75배, 3배에 달했다.

이에 SK텔레콤과 MS는 21일부터 엑스클라우드 게임 수를 기존 29종에서 85종으로 약 3배 늘리고 이 중 40여종의 게임에 한국어 자막, 음성을 지원한다. 한국 시장에 처음 소개되는 게임이 40여종에 이르며 검은사막, 테라 등 한국 게임 개발사가 만든 게임도 추가된다. 양사는 향후 한국어 지원 게임 수를 지속 확대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또한 21일부터 엑스클라우드 체험 고객 규모를 기존 대비 대폭 늘려 모집한다. 오는 2월29일까지 신청한 고객은 추첨을 통해 삼성 갤럭시 스마트폰(1명), Xbox One X(3명), Xbox 무선 컨트롤러(200명) 등 다양한 경품을 받을 수 있다.

SK텔레콤은 앱 마켓 원스토어에서 엑스클라우드 앱을 단독 유통한다. 기존에 구글 플레이 스토어를 통해 앱을 설치한 이용자는 원스토어 앱에서 업데이트가 가능하다.

카림 초우드리 MS 클라우드 게임 총괄 부사장은 "이번 시범 서비스 확대로 SK텔레콤과의 전방위 협력이 한층 더 중요해질 것"이라고 강조했다.

전진수 SK텔레콤 5GX서비스사업본부장은 "5G 기반 클라우드 게임이 전 세계 게임 업계 패러다임을 바꿀 것이라 확신한다"며, "한국 게이머들이 글로벌 최고 수준의 웰메이드 클라우드 게임을 즐기도록 할 것"이라고 밝혔다.

monarch@fnnews.com 김만기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