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616861 0412020012157616861 03 0304001 6.0.26-RELEASE 41 뉴스웨이 0 false true true false 1579560206000 1579560246000 related

[시승기] 제네시스 GV80 타보니, ‘달리는 궁전’ 럭셔리 SUV 최고봉

글자크기
뉴스웨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웨이

제네시스 고유의 디자인을 담은 ‘2 라인’으로 함축한 헤드와 리어 램프, 역동성과 우아함을 나타내는 22인치 전용 휠은 차별화된 고급스러움을 더했다는 평가다. 사진=뉴스웨이DB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웨이

기존 제네시스에서 찾을 수 없는 중앙을 가로지르는 송풍구 디자인은 실내 레이아웃을 수평적인 공간감을 구현한다. 또 운전자 및 동승자로 하여금 센터페시아의 조작버튼 개수를 줄여 운전자와 탑승자가 편안함을 느낄 수 배려한 것은 높은 점수를 주고 싶다. 사진=뉴스웨이DB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웨이

크레스트 그릴에 GV80이 추구하는 럭셔리 프리미엄 이미지를 모두 담았다. 브랜드 출범 4년 만에 선보인 첫 SUV인 만큼 디자인 요소요소에 공을 들인 흔적을 찾을 수 있다. 사진=뉴스웨이DB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웨이 윤경현 기자]

GV80을 시승하는 동안 마치 달리는 궁전에 있는 듯한 느낌이다. 최고속도에 다다라도 정숙함은 놀라울 정도이다. 럭셔리 SUV 수식어가 무색하지 않는 부드러운 승차감에 최첨단 편의 사양은 프리미엄 SUV와 견주어도 손색없다.

이에 반해 가격은 착하게 책정했다. 디젤 기본 모델 6580만원에 나만의 GV80을 주문할 수 있다. 주요 사양의 옵션 자율화를 GV80이 첫 테이프를 끊으며 시장을 리더하게 됐다. 제네시스 브랜드가 작정하고 럭셔리 SUV 시장에 뛰어들었다. 기대이상이다. 수려한 외관 디자인에 반하고 실내 프리미엄 감성 품질에 놀라게 된다.

제네시스는 15일 경기도 고양시에 위치한 킨텍스에서 브랜드 최초 SUV인 ‘ GV80’ 출시 행사와 함께 미디어 시승 행사를 개최했다. 시승 코스는 킨텍스 전시장을 시작으로 인천광역시 송도에 위치한 경원재 앰버서더 인천을 왕복하는 약 100여km에서 제네시스 첫 SUV GV80를 테스트 주행을 진행했다.

시승차는 직렬 6기통 3.0 디젤 엔진을 탑재하여 최고 출력 278마력, 최대토크 60.0kgf·m 등 동급 최고 수준의 역동적인 동력 성능을 갖춘 5인승 SUV다. 복합 연비는 5인승 2WD, 19인치 타이어 기준으로 11.8km/ℓ이지만 22인치 휠을 적용한 차량은 이보다 낮은 수치를 기록했다.

적용된 옵션 사양은 ▲시그니쳐 디자인 콜렉션2 ▲파플러 패키지 ▲파노라마 썬루프 ▲컨비니언스 패키지 ▲드라이빙 어시스턴스 패키지2 ▲아웃도어 패키지 ▲빌트인 캠 패키지 ▲전자식 4륜구동(AWD) ▲22인치휠 ▲유광 등의 옵션이 포함된 8730만원 모델이다.

시승은 선주행과 후동승 순으로 진행했다. 외관 디자인에서 가장 눈에 띄는 부분은 제네시스 문장을 형상화 한 대형 크레스트 그릴이다. 크레스트 그릴에 GV80이 추구하는 럭셔리 프리미엄 이미지를 모두 담았다. 브랜드 출범 4년 만에 선보인 첫 SUV인 만큼 디자인 요소요소에 공을 들인 흔적을 찾을 수 있다.

제네시스 고유의 디자인을 담은 ‘2 라인’으로 함축한 헤드와 리어 램프, 역동성과 우아함을 나타내는 22인치 전용 휠은 차별화된 고급스러움을 더했다는 평가다. 특히 측면부의 쿼드램프에서 시작해 도어 상단부를 거쳐 후면부까지 부드럽게 이어지는 완만한 포물선인 ‘파라볼릭 라인(Parabolic Line)’으로 차량의 볼륨감과 역동적인 느낌을 강조하고 있다.

사실 GV80을 시승하면서 외관 디자인보다는 실내 인테리어에 더 높은 평가를 주고 싶다. 심리스하면서도 직관적인 실내 공간은 진정한 프리미엄 감성을 전달하기 충분하다. 외관 디자인이 역동적인 부분이 강조됐다면 실내는 군더더기 없는 편안함을 추구한다.

기존 제네시스에서 찾을 수 없는 중앙을 가로지르는 송풍구 디자인은 실내 레이아웃을 수평적인 공간감을 구현한다. 또 운전자 및 동승자로 하여금 센터페시아의 조작버튼 개수를 줄여 운전자와 탑승자가 편안함을 느낄 수 배려한 것은 높은 점수를 주고 싶다. 한마디로 실내 공간은 이동과 휴식을 모두 해결할 수 있는 궁전으로 표현해도 과하지 않다.

주행성능 또한 탁월하다. 직렬 6기통 디젤 엔진, 프리뷰 전자제어 서스펜션 등 동급 최고의 주행 성능 발휘한다. 럭셔리 프리미엄을 표방하는 GV80은 가격대에 걸맞는 구매층의 구미를 당기게 한다. 주행 중 발생하는 노면소음을 획기적으로 저감해주는 능동형 노면소음 저감기술(RANC)은 놀라울 정도다.

출발과 함께 요철 그리고 불규칙한 노면에서 차량 하부에서 울리는 소음은 없다. 제네시스 측은 세계 최초로 적용해 소재와 차체 구조 등 물리적 기술에 의존하던 기존의 소음 제어 기술의 한계를 극복했다고 설명했다.

노면소음을 실시간으로 분석해 0.002초 만에 반대 위상의 음파를 발생시켜 동시다발적으로 발생하는 불규칙한 노면 소음을 획기적으로 낮추는 기술은 향후 제네시스 전 라인업에 적용될 것으로 전망된다. 다양한 주행 모드 가운데 특히 스포츠에 초점을 맞춰 시승했다. 특유의 배기사운드가 울리면서 저속에서 고속까지 변속은 놀랍다.

뒷좌석은 CEO 의전용으로도 손색이 없다. 2열에도 좌석 전동 조절 장치와 통풍 기능을 적용해 후석 공간의 편의성도 놓치지 않았고 창문은 버튼 하나로 자동 햇빛가리개가 작동하도록 했다. 운전석에서는 차량의 주행 즐거움이 있다면 2열은 GV80 프리미엄을 느낄 수 있는 최적의 포지셔닝으로 꼽고 싶다.

제네시스 GV80의 최고 옵션은 내 마음대로 선택이다. 제네시스 측은 이 같은 옵션 선택을 ‘유어 제네시스(Your Genesis)’ 시스템이라고 설명했다.즉 고객들이 자신의 라이프스타일에 따라 차량의 ▲엔진 ▲구동 방식 ▲인승 ▲외장 컬러 및 휠 ▲내장 디자인 패키지 ▲옵션 패키지를 원하는 대로 선택할 수 있는 고객 중심의 판매 방식을 일컫는다.

기존에는 이미 정해놓은 옵션을 선택했다면 GV80은 다양한 조합을 통해 자신의 라이프스타일에 맞는 차량을 자유롭게 구성할 수 있다.또 자신에게 필요한 사양만 선택함으로써 보다 합리적인 가격으로 차량을 구매할 수 있게 됐다.

제네시스 관계자는 “올해 판매 목표는 2만4000대로 잡았지만 이미 계약 첫날 1만5000대 계약이 이뤄질 정도로 고객들의 높은 관심을 나타내고 있다”며 “특히 제네시스 GV80에 처음으로 적용되는 유어 제네시스 시스템을 기본으로 운영하되 고객 선호 모델에 대한 생산을 병행해 고객들의 개인화된 요구를 충족시킴과 동시에 생산 안정성을 확보한다는 계획”이라고 말했다.

인천(송도)=윤경현 기자 squashkh@

저작권자(c)뉴스웨이(www.newsway.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