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616816 0432020012157616816 02 0201001 6.0.26-RELEASE 43 SBS 0 true false true false 1579559997000 1579563367000 related

추미애 "상갓집 추태 개탄"…23일 검찰 중간 간부 인사

글자크기

<앵커>

추미애 법무장관은 상갓집에서 검찰 간부들 간에 고성을 주고받은 사건에 대해 상갓집 추태 관련 알림이라는 제목의 입장문을 내고 유감을 표명했습니다. 같은 날 법무부는 검찰 인사위원회를 열고 예정대로 모레(23일) 중간간부 인사를 단행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이현영 기자입니다.

<기자>

추미애 법무부 장관은 대변인실을 통해 '대검 간부 상갓집 추태 관련 알림'이라는 제목의 입장문을 내놨습니다.

"대검 간부가 장례식장에서 술을 마시고 고성을 지르는 등 장삼이사도 하지 않는 부적절한 언행을 했다"며 "법무검찰 최고 감독자로서 유감스럽다"고 밝혔습니다.

"그동안 검사들이 장례식장에서 보여왔던 각종 불미스러운 일들이 아직 개선되지 않고 있다며 개탄스럽다"고도 지적했습니다.

"검찰의 잘못된 조직문화를 바꾸고 공직기강을 바로 세우겠다"고 다짐하기도 했습니다.

심재철 대검 반부패 부장이 조국 전 장관 기소를 반대했던데 항의한 양석조 대검 선임연구관에 대한 질책으로 풀이됩니다.

하지만 법무부는 양 검사에 대한 감찰 여부는 정해진 게 없다고 선을 그었습니다.

이런 가운데 법무부는 모레 차장과 부장급 등 검찰 중간 간부 인사를 발표하기로 했습니다.

이를 위해 어제 인사위원회를 열고 인사 대상 규모와 범위 등을 정했습니다.

"법무부와 대검, 중앙지검 등에서 근무한 검사들을 전국 검찰청에 균형적으로 배치할 것"이라고 밝힌 만큼, 청와대와 여권 겨냥 수사팀을 포함해 대규모 인사가 단행될 거라는 관측이 나오고 있습니다.
이현영 기자(leehy@sbs.co.kr)

▶ [뉴스속보] 네팔 안나푸르나 한국인 실종사고
▶ SBS가 고른 뉴스, 네이버에서 받아보세요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