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616494 0972020012157616494 06 0602001 6.0.26-RELEASE 97 스포츠투데이 0 false true true false 1579557452000 1579557613000 related

'낭만닥터 김사부2' 김주헌, 돌담병원 원장 됐다 "한석규 상대할 것" [텔리뷰]

글자크기
스포츠투데이

김주헌 / 사진=SBS 낭만닥터 김사부2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낭만닥터 김사부2' 김주헌이 돌담병원 원장이 됐다.

20일 밤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낭만닥터 김사부2'(극본 강은경·연출 유인식)에서는 박민국(김주헌)이 돌담병원 원장이 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도윤완(최진호) 이사장은 박민국에게 돌담병원 원장직을 제안했다. 이에 여운영(김홍파)는 "나는 어차피 떠날 사람"이라고 해임을 받아들였다.

박민국은 돌담병원으로 향했다. 그를 본 김사부(한석규)는 "재밌는 소문이 돌더라. 우리 돌담병원에 오냐"고 물었고, 박민국은 "제안만 받았고 아직 결정은 안 했다"고 답했다. 김사부는 "감당할 수 있겠냐"고 되물었다.

이어 박민국은 여운영을 만났다. 여운영은 "여기는 만만한 곳이 아니다. 촌각을 다투는 상황에서 자만심이나 우월감은 통하지 않는다. 진심이 아니면 버티기 힘들 것"이라고 충고했다.

박민국은 "내가 관심 있는 건 돌담병원이 아니라 김사부다. 간만에 상대하고 싶은 사람"이라고 말했다.

결국 박민국은 돌담병원 원장이 됐고, 여운영은 조용히 병원을 떠났다.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ent@sto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