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616419 0372020012157616419 06 0602001 6.0.27-RELEASE 37 헤럴드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79557001000 1579557011000 개는 훌륭하다 김지민 2001210915 related

[어게인TV]'개는 훌륭하다' 김지민, 일일 제자 등장..."느낌 아니까"

글자크기
헤럴드경제

KBS2TV '개는 훌룽하다' 캡처


[헤럴드POP=임채령 기자] 김지민이 일일제자로 등장했다.

20일 밤 10시 10분 방송된 KBS2TV '개는 훌륭하다'에서는 김지민의 등장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일일제자로 김지민이 등장했고, 이경규는 김지민의 유행어 '느낌 아니까'를 말하려다 그만 "느낌 있잖아"라고 실수했다.

이에 김지민은 "또, 맨날 틀린다"고 궁시렁 대 웃음을 자아냈다.

김지민은 자신의 반려견과 등장했는데 이름이 '느낌이'라고 밝혔다.

김지민은 "강아지 프로그램 일일 알바생으로 갔다가 강아지 매력에 빠졌다"고 말했다.

이어 김지민은 "얼마 전엔 임시보호하던 유기견을 입양했는데 이름이 '나리'다"라며 "반려견 '느낌이'랑 너무 비슷해서 계속 보게 됐다"라고 입양하게 된 사연을 밝혔다.

그러면서 김지민은 올해 4살이 된 반려견 ‘느낌이’, 유기견 출신인 1살 ‘나리’의 보호자로 평소 유기견 보호센터를 찾아 봉사활동을 한다고 밝혔다.

또한 김지민은 반려견 ‘느낌이’의 개인기를 소개하던 중 “몸 털어”, “쳐다도 보지마” 등의 특이한 재주를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