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614335 0202020012057614335 06 0602001 6.0.26-RELEASE 20 스타투데이 0 false true true false 1579526078000 1579527486000 related

‘김사부2’ 안효섭, 동반 자살 시도한 환자 진료 거부...“왜 살려야하냐”

글자크기
스타투데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서지경 객원기자 ]

‘김사부2’에서 서우진(안효섭)이 환자 진료를 거부했다.

20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낭만닥터 김사부2’에서 자신의 과거로 고통스러워하는 서우진의 모습이 그려졌다.

박민국이 돌담병원에 찾아왔다. 김사부는 “소문이 돌던데 돌담병원으로 온다고. 근데 박 선생아 이런 누추한 곳에 와서 괜찮은지 모르겠네”라며 “여기가 외상센터라 사람들이 일하다 다친 사람들인데 괜찮겠냐. 겁 먹었냐”라고 말했다.

약물 중독인 중학생 여자가 응급실로 들어왔다. 아버지가 아이들과 함께 동반 자살을 기도했던 것이었다. 아이의 상태를 살펴보던 김사부는 남편의 멱살을 잡는 아이의 어머니를 봤다.

어머니는 김사부를 향해 “우리 애들이 뭘 잘못했어. 그냥 죽게 내버려둬요”라고 울분을 토했다. 그런 어머니를 보고 정신을 놓은 표정을 지은 서우진은 김사부의 말에도 별다른 반응을 보이지 않았다.

아이들과 자살을 시도한 아버지를 보며 서우진은 “죄송하지만, 저는 이 환자 치료 못 하겠습니다”라고 말했다. 이어 “원래 죽으려던 사람인데 왜 살려야 하냐”라고 털어놨다. 자신의 과거를 생각하던 서우진은 생각이 잠긴 듯한 표정으로 환자를 쳐다보다 자리를 떠났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