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613846 0672020012057613846 01 0103001 6.0.26-RELEASE 67 아시아투데이 0 false true true false 1579523512000 1579523526000 related

안철수, 또 맞춤법 틀려…현충원 방명록에 '굳건히→굳건이'

글자크기
아시아투데이

안철수 전 국민의당 대표가 작성한 박명록. /정재훈 기자


아시아투데이 박아람 기자 = 정계 복귀를 선언한 안철수 전 국민의당 대표가 20일 첫 공개 일정에서 맞춤법 실수를 남겼다.

안철수 전 대표는 이날 국립서울현충원을 참배하며 방명록에 "선열들께서 이 나라를 지켜주셨습니다. 선열들의 뜻을 받들어 대한민국을 더욱 굳건이 지켜내고 미래세대의 밝은 앞날을 열어나가겠습니다"라고 적었다.

안 전 대표는 '굳건이'라고 썼지만, '굳건히'가 문맥상 올바른 표현이다. '뜻이나 의지가 굳세고 건실하다'는 뜻의 굳건히는 발음 때문에 잘 틀리는 단어 중 하나다. 또 대한민국도 '대한민굴'이라고 썼다가 '대한민국'으로 고쳐 쓴 것으로 보인다.

안 전 대표의 맞춤법 실수에 과거 실수가 재소환되기도 했다. 안 전 대표는 지난 2012년 10월 18일 강원도 원주 밝음신협을 방문해 방명록에 '더불어 함께 살아가는 사회를 꿈꿈니다'라고 썼다가, 당시 대변인의 지적을 받고 '꿈꿉니다'라고 고쳐 쓴 바 있다.

한편 안 전 대표는 이날 현충원에서 전직 대통령 묘역을 모두 참배했다. 참배 순서는 김대중 전 대통령, 김영삼 전 대통령, 이승만 전 대통령, 박정희 전 대통령 순이었다.

안 전 대표는 이런 순서를 정한 이유에 대해 "계속 같은 순서로 참배를 드리고 있다"고 말했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