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610390 1082020012057610390 06 0601001 6.0.27-RELEASE 108 엑스포츠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79506991000 1579510240000 아역배우 구사 고양이 학대 논란 2001202245 related

아역배우 구사랑, 고양이 학대 논란→母 사과문에도 누리꾼 '분노' [종합]

글자크기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황수연 기자] 아역 배우 구사랑(9)이 고양이를 학대했다는 논란에 휩싸인 가운데 보호자인 어머니가 직접 사과의 뜻을 전했다.

구사랑은 지난 16일 공식 유튜브 채널에 게재한 영상에서 그룹 방탄소년단 지민에게 받은 선물을 열어보던 중 반려묘를 학대하는 듯한 제스처로 논란을 불렀다.

영상 속에는 선물을 풀어보던 구사랑이 반려묘 루이가 상자 안으로 들어가려고 하자 고양이를 들고 던지고, 다시 다가오는 고양이의 얼굴을 거칠게 때리는 모습이 담겨 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해당 영상은 온라인사이트 등에서 동물 학대 논란으로 이슈가 되자 삭제 조치됐다. 구사랑의 어머니 또한 "안녕하세요 사랑이 보호자입니다. 너무 죄송합니다. 저희가 부족해서 이런 상황이 발생한 것 같습니다"라며 사건 진화에 나섰다.

구사랑 측은 "영상 촬영 당시 사랑이가 조금 기뻐서 기분이 업된 상태였는데 평소와는 다르게 그런 표현이랑 잘못된 행동을 보인 점 너무 죄송하게 생각합니다. 사랑이도 많이 울면서 반성하고 있습니다. 죄송합니다"라고 사과했다.

그러나 누리꾼 사이에서는 구사랑이 해당 반려묘를 학대하는 영상이 더 있다고 말이 나오는 상황. 또한 어린아이의 행동을 지적하지 않고 방관하며 영상을 올린 보호자에 비난의 목소리가 쏟아지고 있다.

한편 구사랑은 지난해 12월 말 '2019 SBS 가요대전'에서 방탄소년단과 함께 특별 무대를 꾸몄다. 방탄소년단은 이 인연으로 구사랑에게 선물을 보낸 것으로 알려졌다.

hsy1452@xportsnews.com / 사진 = 구사랑 인스타그램, 구사랑 유튜브 영상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