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609928 0182020012057609928 06 0601001 6.0.26-RELEASE 18 매일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79509453000 1579509488000 related

‘김건모 폭로’ 가수 A씨 “씩씩하게 일정 소화할 것…2차 가해 멈춰달라”

글자크기
매경닷컴 MK스포츠 김노을 기자

가수 김건모에게 성추행을 당했다고 주장한 가수 A씨가 폭로 후 심경을 밝혔다.

A씨는 20일 자신의 SNS 계정을 통해 “오늘 아침 오랫동안 저를 봐 오신 주치의 선생님을 뵙고 왔다. 스스로의 안정이 우선적으로 중요하다고 판단했다”고 말했다.

이어 “다만 공식적으로 예정되어 있는 모든 개인 일정들과 저의 음악적 행보를 지켜봐오셨던 분들과 약속은 모두 지킬 것이고 씩씩하게 해낼 것”이라며 “지지해주신 분들에게 깊은 감사를 드린다”고 전했다.

매일경제

김건모에게 성추행을 당했다고 주장한 가수 A씨가 폭로 후 심경을 밝혔다. 사진=천정환 기자


또 “바로 며칠 전 김씨(김건모)의 경찰조사 기사를 읽었고 제가 겪은 일들이, 제가 가지고 있는 것들이 떠올라서 적은 것이다. 공연과 발매 때문이 아님을 분명히 한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너무 많은 공간에서 그의 음악이 울려 퍼지고 택시를 타도 버스를 타고 꾹 참고 행선지로 향해야 하는 시간들이 괴로웠기에 적은 것이다. 2차 가해를 멈춰달라”고 호소했다.

더불어 A씨는 근거없는 추측성 댓글이나 악플에 대해 강경 대응을 시사하며 다시금 고통을 토로했다.

한편 A씨는 최근 자신의 SNS 계정을 통해 김건모에게 과거 성추행을 당한 사실이 있다고 폭로해 파장이 일었다. sunset@mkculture.com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