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608652 0772020012057608652 06 0601001 6.0.26-RELEASE 77 텐아시아 0 false true true false 1579506995000 1579507019000 related

'엑스엑스' 하니 "EXID 활동 계획? 뭉치기 쉽지 않아"

글자크기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텐아시아

EXID의 하니./사진=텐아시아DB


하니가 EXID 활동에 대해 “쉽지 않다”고 밝혔다.

20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 골든마우스홀에서 MBC 새 금요드라마 ‘엑스엑스(XX)’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엑스엑스’는 불특정 다수에게 공개되지 않고 아는 사람만 찾아갈 수 있는 스피크이지 바(Speakeasy bar) ‘XX’에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은 작품이다. 웹드라마 ‘연애플레이리스트’ ‘이런 꽃 같은 엔딩’ 등을 집필한 이슬 작가의 신작이다.

하니는 ‘ XX’의 헤드 바텐더 윤나나 역을 맡았다. 그는 이번 드라마로 처음 연기에 도전했다. 하니는 “나나라는 캐릭터가 나와 많이 닮아있어 공감이 갔다”고 출연 이유를 밝히며 “주연으로서 책임감을 가지며 열심히 촬영했다. 아쉬움은 있지만 후회는 없다”고 말했다.

나나와 어떤 점이 닮은 것 같냐고 묻자 하니는 “어떤 상황이 발생했을 때 그 상황에 대처하는 방식이 비슷하다. 더 자세한 내용은 스포일러가 될 것 같다”며 웃었다.

하니는 바텐더를 연기하기 위해 현직 바텐더에게 직접 기술을 배웠다. 그는 “손기술을 많이 요하는 직업이라 틈나는 대로 연습했다. 현장에서 한 번에 NG없이 칵테일을 만들었을 때 쾌감이 있더라”며 “진토닉이라는 칵테일을 처음 알게 됐다. 정말 맛있었다”고 말했다.

EXID 활동에 관해서는 “소속사가 달라지다 보니 뭉치기가 쉽지 않더라. EXID로 대중 앞에 설수 있는 날이 왔으면 좋겠다”고 소망했다.

‘엑스엑스’는 오는 24일 ‘나 혼자 산다’ 방송 후 밤 12시 50분 처음 방송된다. 10부작으로 오는 3월 말까지 방영될 예정이다. 온라인에서는 매주 수, 목요일 오후 7시에 공개된다. 네이버 V오리지널에서는 22일부터 선 공개되며 유튜브에서는 29일 처음 공개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