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607978 0312020012057607978 07 0703001 6.0.27-RELEASE 31 스타데일리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79505756000 1579505761000 SAG 서 수상 최우식 기생충 2001210731

'기생충', 美 SAG 시상식서 작품상 수상... 최고 영예 안았다

글자크기
스타데일리뉴스

CJ엔터테인먼트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타데일리뉴스=김제니 기자] 영화 '기생충'이 계속해 승승장구 중이다.

봉준호 감독의 영화 '기생충'이 19일(현지시간) 미국 로스앤젤레스 슈라인 오디토리엄에서 진행한 제26회 SAG 어워즈(미국영화배우조합ㆍ스크린 액터스 길드)에서 최고 영예이자 실질적인 작품상에 해당하는 '아웃스탠딩 퍼포먼스 바이 캐스트 인 모션픽처'(앙상블) 부문을 수상했다.

이 상은 영화에 출연한 주ㆍ조연 배우 모두가 수상자인 만큼 송강호, 박소담, 이정은, 이선균, 최우식 등은 함께 무대에 올라 기쁨을 나눴다. 이날 송강호는 "'기생충'이라는 영화는 우리가 어떻게 살아가면 좋을까 공생에 관한 영화라 생각한다. 상징적으로 의미가 있는 앙상블 상을 받으니 우리가 영화를 잘 못 만들지는 않았구나 싶다"며 "존경하는 대배우들 앞에서 큰상을 받아 영광스럽다. 이 아름다운 기억을 영원히 간직하겠다"라고 대표로 수상 소감을 전했다.

'아웃스탠딩 퍼포먼스 바이 캐스트 인 모션픽처' 부문에는 '기생충' 외에도 '밤쉘', '아이리시맨', '조조래빗', '원스 어폰 어 타임 인 할리우드'까지 총 5편의 후보가 올라있었으며, 오직 '기생충'만이 영예를 안아 더욱 눈길을 끌었다.

또한 SAG 작품상 수상 소식이 전해지자, 오스카 수상에 더욱 기대감을 높아졌다. 오스카 시상식은 영화배우, 스턴트맨, 성우, 엑스트라, 모델 등을 회원으로 하는 세계 최고 연기자 노조인 미국배우조합에서 주최하는 시상식이기 때문이다.

한편 '기생충은' 오는 2월 9일 열리는 제92회 오스카 시상식에 작품ㆍ감독ㆍ각본ㆍ편집ㆍ미술ㆍ국제영화상 총 6개 부문 후보에 올라 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tardailynews.co.kr

<저작권자 Copyright ⓒ 스타데일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