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600741 0372020012057600741 08 0805001 6.0.27-RELEASE 37 헤럴드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79495745000 1579495759000 에너지 기술개발 투자 2001201845

고효율·유연 박막 태양전지 개발…도심 전원 활용 가능성 높여

글자크기

- 에너지硏, CIGS 박막 태양전지 공정 원천기술 확보

헤럴드경제

폴리머 기판을 적용한 초경량 유연 CIGS계 박막 태양전지 이미지 및 변환효율 곡선.[한국에너지기술연구원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헤럴드경제=구본혁 기자] 한국에너지기술연구원은 태양과연구실 김기환 박사 연구팀이 폴리머 기판 유연 CIGS 박막 태양전지의 효율 향상 메커니즘을 규명하고

CIGS 박막 태양전지는 결정질 실리콘 태양전지에 비해 적은 소재 사용과 간소한 공정만으로 고효율 태양전지를 제조할 수 있으며, 화학적으로 매우 안정적이고 내구성도 높다. 최근 결정질 실리콘 태양광 모듈의 가격 하락으로 인해 CIGS 박막 태양전지의 기술 개발 방향은 건축물 일체형 태양광(BIPV)으로 대표되는 도심형 친환경에너지원 시장으로 바뀌고 있다.

이에 맞춰 최근 연구방향은 딱딱하고 무거운 유리 기판을 이용하는 전통적인 CI GS 박막 태양전지에서 초경량 유연 기판을 적용해 효율은 유지하면서도 응용성을 극대화하는 연구로 변화하고 있다. 그러나 기존 CIGS 박막태양전지 제조 기술에 비해 높은 기술 진입장벽을 갖고 있어 일본과 유럽 중심의 소수의 연구그룹만이 기술을 보유하거나 개발을 시도하고 있다.

연구팀은 폴리머 기판을 적용해 매우 가벼우면서도 유연한 고효율 CIGS 박막 태양전지를 개발하고 적용된 기술의 효과를 규명하는데 성공했다.

기존 유리 기판 성막 시 사용하는 고온 성막 기술은 기판의 가열 온도가 섭씨 550도 이상으로 높아 녹는점이 낮은 폴리머 기판 성막 시에는 활용하기 어렵고 효율도 낮아지는 문제가 발생했다. 이에 연구진은 저온 성막 기술을 새로 도입해 증착 온도를 낮추면서도 20.4%대의 효율은 유지하는 결과를 얻었다.

연구팀은 태양전지의 효율을 높이기 위해 필요한 알칼리 원소(나트륨, 칼륨)를 폴리머에 주입하는 외부 알칼리 주입 기술을 접목해 효율 극대화를 이뤄냈다. 특히, 최첨단 분석법을 이용해 나노스케일 수준에서 CIGS 소재의 특성과 함께 외부 알칼리 주입의 효율 향상 메커니즘까지 규명했다.

김기환 박사는 “이번 성과는 초경량 유연 CIGS 박막태양전지의 고효율화를 위한 표준 공정을 확립한 것으로 원천기술을 확보했다는데 의의가 크다”고 전했다.

연구진은 향후 대면적 고속 CIGS 박막 태양전지 제조 기술, 초경량 유연 박막 태양전지 관련 소재·부품·장비 기술 고도화, 건물 외벽 및 지붕재에 설치 가능한 초경량 유연 고성능 박막 태양광 모듈 제조 기술 등의 추가 연구를 진행할 계획이다.

이번 연구성과는 에너지분야 국제학술지 ‘나노 에너지’ 1월호에 게재됐다.

nbgkoo@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경제 & herald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