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592023 0252020012057592023 04 0401001 6.0.26-RELEASE 25 조선일보 0 true true true false 1579480111000 1579482035000

스페이스X, 캡슐 비상탈출 시험 성공… "우주行 이정표"

글자크기
미국 민간 우주탐사기업 스페이스X가 유인 우주선 드래곤캡슐의 비상탈출 시험에 성공했다. 워싱턴포스트(WP)는 "인류를 우주로 보내는 원대한 계획에 중요한 이정표를 세웠다"고 평가했다.

WP 등 외신에 따르면 스페이스X는 19일(현지시각) 오전 10시 플로리다주 케네디 스페이스 센터의 39A 발사대에서 유인 우주선 발사 단계에서 비상사태가 발생할 경우 중도에 우주인을 하차시키는 탈출 시험을 성공적으로 수행했다. 스페이스X는 테슬라를 이끌고 있는 일론 머스크가 설립했다.

조선일보

짐 브리덴스타인 NASA 국장(왼쪽)과 일론 머스크./로이터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미국항공우주국(NASA)이 공개한 영상을 보면 추진체인 ‘팰컨9’ 로켓이 발진한 뒤 점화한 드래곤캡슐이 상공에서 분리됐다. 이어 플로리다주의 수 킬로미터 상공에서 추진체와 캡슐이 분리됐고, 캡슐은 정확히 9분 후 대서양에 부드럽게 안착했다. 네 개의 낙하산이 캡슐을 안전하게 대양에 안착시켰다.

스페이스X의 존 인스프루커는 캘리포니아주 헤드쿼터에서 진행한 생중계에서 "위대한 시험이었다"라고 말했다.
스페이스X는 지난해 드래곤캡슐 시험 도중 추진 연료인 압축가스가 누출돼 캡슐이 손상됐지만, 이번 시험은 성공적으로 마쳤다.

NASA는 2011년 우주왕복선 퇴역 이후 미국에서 우주인을 보낸 적이 없다. 국제우주정거장(ISS)으로 보내는 우주비행사는 러시아 소유스 우주선을 빌려 타고 우주로 향했다.

스페이스X의 드래곤캡슐 프로젝트는 NASA가 미국에서 우주인을 보내는 프로젝트를 복원하기 위한 것으로 NASA와 스페이스X는 2014년 관련 계약을 체결했다.


[포토]스페이스X, 유인우주여행 성큼…비상시 드래곤캡슐 탈출시험 성공

[연선옥 기자]

- Copyrights ⓒ 조선일보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