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590778 0592020012057590778 08 0803001 6.0.26-RELEASE 59 지디넷코리아 0 false true true false 1579478402000 1579480459000

LG유플러스 모바일 가입자 1500만명 돌파

글자크기

5G 상용화 이후 연간 가입자 성장률 8% 기록

(지디넷코리아=박수형 기자)LG유플러스 모바일 가입자가 1천500만명을 돌파했다. MNO와 망 임대를 통한 MVNO 가입자를 더한 수치다.

지난해 3월 1천400만 가입자를 기록한 뒤 100만명이 늘어나는데 10개월이 소요됐다.

LG유플러스의 모바일 가입자 수는 지난해 4월 5G 상용화를 발판으로 연간 8% 이상 급성장했다. 최근 5년간 나타난 5~6% 대 연평균 성장률을 웃도는 수치다.

LG유플러스는 지난해 주력한 5G 마케팅이 주효했던 것으로 보고 있다.

회사 관계자는 “U+VR, AR, 클라우드게임 등 다양한 5G 콘텐츠를 바탕으로 10대부터 40대까지 고른 계층의 가입자를 확보했다”며 “실제로 연령대별 분포는 40대가 16%, 20대 15%, 30대 14%, 10대 5% 순으로 나타났다”고 설명했다.

지디넷코리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IPTV에서도 유무선 결합을 통한 모바일 가입자 유치에 힘을 보탰다.

U+tv는 키즈 서비스 ‘아이들나라’를 중심으로 30~40대 부모들로부터 호응을 이끌었고 글로벌 OTT ‘넷플릭스’ 제휴를 통해 TV뿐만 아니라 모바일 가입자에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했다.

LG유플러스는 “5G 상용화 이후 AR, VR을 필두로 한 차별적 5G 콘텐츠들이 호응을 얻으며 모바일 전체 가입자 증가를 견인했다”며 “실제로 5G 고객들의 월평균 데이터 이용량이 LTE 보다 2배 이상 높게 나타날 정도로 5G 콘텐츠 수요가 높은 편”이라고 밝혔다.

지난해 LG유플러스의 1인당 모바일 데이터 평균 사용량은 LTE가 월 12GB, 5G는 최대 월 30GB 이상으로 나타났다.

LG유플러스는 올 연말까지 전체 모바일 가입자 중 5G 고객의 비율을 30% 수준으로 끌어올린다는 계획이다. 지난해 말 5G 가입자는 전체의 약 10%를 차지했다.

황현식 LG유플러스 커스터머 사업총괄 사장은 “모바일 가입자 1천500만 달성은 5G 뿐만 아니라 홈, 미디어, IoT, AI 서비스 등 모든 사업이 유기적으로 연계돼 시너지를 발휘했기 때문”이라며 “올해도 무선 사업을 비롯한 각 영역의 고른 성장을 밀도 있게 추진해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박수형 기자(psooh@zdnet.co.kr)

<저작권자 ⓒ '대한민국 대표 산업 미디어' 지디넷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