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587653 0182020012057587653 06 0601001 6.0.26-RELEASE 18 매일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79453202000 1579453211000 related

사문서 위조 논란 최현석, ‘당나귀 귀’서 통편집 됐다 [MK★이슈]

글자크기
매경닷컴 MK스포츠 김나영 기자

사문서 조작으로 논란이 된 최현석 셰프가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에서 흔적도 없이 사라졌다.

지난 19일 오후 방송된 KBS2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에서는 김소연 에스팀 총괄대표와 양치승 관장의 일상이 그려졌다.

그러나 최현석 셰프의 모습은 어디서 볼 수 없었다.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측은 “현재 시점에서는 사실관계 확인이 더 필요하며 함께 출연하는 일반인 출연자에게 만일의 경우 일어날 수도 있는 2차 피해를 고려해, 19일 방송에 최현석 셰프는 출연하지 않는 것으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매일경제

최현석 통편집 사진=옥영화 기자


이에 최현석 셰프의 모습은 이날 방송에서 볼 수 없게 된 것이다.

앞서 디스패치는 지난 17일 최현석이 휴대전화 해킹을 당한 후 협박을 받았고, 그 과정에서 그가 플레이팅컴퍼니와 계약이 만료되기 전 이직을 위해 계약서 일부 조항을 위조했고 보도해 파장을 일으킨 바 있다.

이후 최현석 셰프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신중하게 입장을 밝히고자 빠르게 말씀드리지 못한 점 다시 한번 죄송스러운 마음이다. 요리사인 제가 방송을 통하여 그동안 과분한 관심과 사랑을 받았다”라며 “저에게 관심을 가져 주셨던 분들과 관계자분들에게 이번 일로 심려를 끼쳐드리게 된 점 진심으로 죄송하다”라고 사과했다. mkculture@mkculture.com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