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585988 0232020011957585988 03 0304001 6.0.27-RELEASE 23 아시아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79430551000 1579475406000 현대차 LG화학 배터리 합작법인 2001200945 related

현대차-LG화학, 전기차 배터리 합작법인‥"협력 방안 검토 중"(종합)

글자크기
아시아경제

현대자동차그룹 고급 브랜드 제네시스의 첫 SUV(다목적스포츠차량) 'GV80'가 공식 출시됐다. 현대차그룹은 15일 경기 고양시 킨텍스에서 신차발표회를 열고 공식 판매에 돌입했다. GV80은 제네시스가 처음 선보이는 후륜구동 기반의 대형 SUV다./고양=김현민 기자 kimhyun8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경제 박소연 기자, 우수연 기자] 현대자동차그룹과 LG화학이 전기자동차 배터리 합작법인을 설립하고 국내에 배터리 공장을 세우는 방안을 검토 중이다.


19일 업계에 따르면 현대차와 LG화학은 올해 안에 충남 당진에 전기차 배터리셀 합작법인을 설립하기로 하고 세부 방안을 논의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이에대해 LG화학은 "현대차와 다각적인 미래 협력 방안들을 검토 중"이라며 "전략적 제휴가 확정된 바는 없다"고 언급했다.


현대차는 "EV 전략과 연계해 배터리 수급 안정을 위해 글로벌 배터리사들과의 다각적인 협력을 통해 수급 방안을 검토 중"이라며 "아직 특정업체와의 제휴는 확정된 바 없다"고 말했다.


합작법인의 출자 지분율은 50 대 50이며, 총투자액은 수조원으로 알려졌다. 현대차그룹 계열 현대제철이 확보하고 있는 부지와 LG화학 당진 공장 주변을 구체적으로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합작이 성사되면 현대·기아차는 양질의 LG 배터리를 대량으로 공급받고, LG화학은 현대·기아차라는 안정적인 배터리 납품처를 확보할 수 있게 된다.



박소연 기자 muse@asiae.co.kr
우수연 기자 yesi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