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578039 0142020011957578039 01 0102001 6.0.26-RELEASE 14 파이낸셜뉴스 37814762 false true false false 1579399223000 1579402068000 related

文대통령 "안나푸르나 실종자, 신속한 구조 기원...가족들 위로"

글자크기
-19일 SNS에 "수색과 구조에 최선 다할 것"

파이낸셜뉴스

/사진=뉴시스화상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파이낸셜뉴스] 문재인 대통령은 지난 17일(현지시간) 네팔 히말라야 안나푸르나에서 한국인 4명이 실종된 사건과 관련해 "애가 탄다"며 "신속한 구조를 간절히 기원한다"고 안타까움을 전했다.

문 대통령은 19일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올린 메시지를 통해 "안나푸르나에서 실종된 선생님들과 현지 가이드의 신속한 구조를 국민들과 함께 간절히 기원한다"며 "설 명절을 일주일 앞두고 생사의 갈림길에서 사투를 벌이고 계실 실종자들과 가족들을 생각하니 애가 탄다"고 말했다.

이어 "사고수습이 마무리되는 그 순간까지 네팔 정부와 긴밀히 협력하며 수색과 구조에 최선을 다하겠다"며 "실종자 가족에 대한 영사지원에도 만전을 기하겠다"고 약속했다.

문 대통령은 "기다리는 가족들을 위로한다"며 "교육 봉사활동을 가셨다니 더욱 안타깝다"고 글을 맺었다.

앞서 충남교육청 소속 이모 교사 등 4명과 현지 셰르파 2명은 히말라야 트래킹을 하던 중 해발 2920m 지점에서 눈 사태를 만난 뒤로 연락이 끊겼다.

외교부는 실종된 한국인 수색 등 사태 수습을 위해 신속대응팀을 현지에 급파했지만 아직까지 실종자 발견 소식은 전해지지 않고 있다.

외교부는 이날 "주네팔대사관은 네팔 지방 정부와 경찰에 요청해 수색대 인원을 보강했으며, 네팔 당국은 전날 육상·항공 수색을 진행했으나 현재까지 실종자를 발견하지 못했다"고 밝혔다.

fnkhy@fnnews.com 김호연 김주영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