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576672 0112020011957576672 06 0601001 6.0.26-RELEASE 11 머니투데이 0 false true true false 1579393411000 1579393448000 related

故설리 친오빠 "묘에도 안 온 친부가 유산 문제를…"

글자크기
[머니투데이 김지성 기자]
머니투데이

배우 설리가 인도네시아 발리에서 진행되는 화보 촬영 차 20일 오전 인천국제공항 제1여객터미널에서 출국장으로 향하고 있다. / 사진=김창현 기자 chmt@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고(故) 설리(본명 최진리)의 친오빠가 아버지와 갈등을 겪고 있다는 사실을 알렸다.

설리 친오빠는 1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나는 나의 동생으로 인한 슬픔 혼자 안고 가고 싶은 데 어떻게 친부란 사람이 동생의 슬픔도 아닌 유산으로 인한 문제를 본인 지인들에게 공유할 수 있나"라고 썼다.

이어 "동생 묘에는 다녀오지도 않은 분이... 사적인 거 공유하기 싫지만 말과 행동이 다른 본세가 드러나는 분은 박제"라며 "남남이면 제발 남처럼 살라"고 적었다.

그러면서 그는 캡처한 글을 함께 게시했다. 글에는 "천국으로 먼저 간 딸이 이 땅에 남긴 유산이 있다"며 "유산 상속 문제로 남남이 된 아이들 엄마와 전화로 다툼이 었었다"고 써있다.

가수이자 배우였던 설리는 지난해 10월 세상을 떠났다.

머니투데이

18일 고(故) 설리의 친오빠가 아버지와 갈등을 겪고 있다며 SNS에 공개한 사진. /사진=설리 친오빠 인스타그램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김지성 기자 sorry@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