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576562 0242020011957576562 05 0506001 6.0.26-RELEASE 24 이데일리 0 false true true false 1579392887000 1579393856000

권창훈, 5개월 만에 분데스리가 2호골...팀 승리 견인

글자크기
이데일리

독일 분데스리가 프라이부르크 소속의 권창훈. 사진=AFPBBNew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데일리 스타in 이석무 기자] 독일 분데스리가 프라이부르크에서 활약 중인 권창훈(26·프라이부르크)이 5개월 만에 시즈 2호골을 터뜨렸다.

권창훈은 18일(이하 한국시간) 독일 마인츠의 오펠 아레나에서 열린 2019~20시즌 독일 분데스리가 18라운드 마인츠05와 원정경기에서 전반 28분 선제골을 터트렸다.

겨울 휴식기를 마치고 이날 리그가 재개된 가운데 권창훈은 이날 3-4-3 포메이션의 스리톱 가운데 왼쪽 공격수로 선발 출전했다. 권창훈이 분데스리가 정규리그 경기에 선발 출전한 것은 지난해 8월 31일 FC 쾰른과의 3라운드 홈 경기에 이어 시즌 두 번째였다.

초반부터 활발한 움직임을 보이던 권창훈은 0-0으로 맞선 전반 28분 귀중한 골을 기록했다. 오른쪽 측면에서 닐스 페테르센의 크로스를 받아 문전으로 쇄도하면서 왼발 슈팅으로 마무리했다.

지난 시즌까지 프랑스리그에서 활약하다 이번 시즌 독일 분데스리가로 이적한 권창훈으로선 지난해 8월 24일 파더보른과의 2라운드 원정경기에 교체 투입돼 첫 골을 넣은 이후 5개월 만에 다시 맛본 골맛이었다.

권창훈은 75분을 뛰고 팀이 2-0으로 리드한 후반 30분 벤첸초 그리포와 교체됐다. 프라이부르크는 전반 41분 페테르센의 추가골로 점수차를 벌렸다. 이후 후반 37분 마인츠 장-필리프 마테타에게 만회골을 내줬지만 남은 시간 한 골 차 리드를 끝까지 지켰다.

이날 승리로 프라이부르크는 올 시즌 8승째(5무5패)를 기록했다. 리그 순위는 6위를 달리고 있다.

마인츠 소속 지동원은 교체선수 명단에 포함됐지만 출전 기회를 얻지 못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