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576327 0962020011957576327 05 0506001 6.0.27-RELEASE 96 스포츠서울 48387967 false true true false 1579391472000 1579391476000 홀란드 분데스리가 데뷔전 해트트릭 2001191731

'괴물' 홀란드, 분데스리가 데뷔전서 23분 만에 해트트릭 작성

글자크기
스포츠서울

홀란드가 마인츠전에서 골을 넣고 환호하고 있다. 출처 | 도르트문트 트위터


[스포츠서울 박준범기자] ‘괴물’다운 파괴력을 보여줬다. 엘링 홀란드(20·도르트문트)가 독일 분데스리가 데뷔전에서 해트르릭을 작성했다.

도르트문트는 18일(한국시간) 독일 아우크스부르크 WWK 아레나에서 열린 2019~2020시즌 독일 분데스리가 18라운드 아우크스부르크와의 원정경기에서 5-3 역전승을 거뒀다.

이번 겨울 이적시장에서 유니폼을 갈아입은 홀란드는 이날 출전 명단에 포함돼 출격을 기다렸다. 도르트문트는 어려운 경기를 펼쳤다. 후반 10분까지 1-3으로 뒤졌다. 도르트문트는 곧바로 홀란드 카드를 꺼내들었다. 홀란드는 교체 된 지 3분 만에 자신의 분데스리가 데뷔골을 터뜨리며 분위기를 바꿨다. 곧바로 산초의 동점골이 터졌고 홀란드는 멈추지 않았다. 후반 27분과 34분에도 골을 터뜨리며 투입된 지 23분 만에 해트르릭을 작성하는 괴력을 발휘했다.

홀란드는 이번 해트트릭으로 기록을 다시 썼다. 통계전문업체 ‘옵타’에 따르면 그는 2013~2014시즌 개막전에서 해트트릭을 작성한 피에르 오바메양에 이어 데뷔전에서 해트트릭을 기록한 두 번째 선수가 됐다. 또 홀란드(만 19세 5개월 28일)는 프랑크푸르트 공격수 발터 베흐톨드(만 18세 3개월 26일) 다음으로 해트트릭을 작성한 어린 선수로 남게 됐다.

beom2@sportsseoul.com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 sportsseoul.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