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567589 0562020011757567589 03 0301001 6.0.26-RELEASE 56 세계일보 0 false true true false 1579261882000 1579261937000 related

코스피, 15개월 만에 최고치 달성… 2250선 돌파

글자크기
세계일보

17일 서울 중구 을지로 KEB하나은행 딜링룸에서 외환 딜러들이 주가 현황판 앞을 오가고 있다. 연합뉴스


코스피가 2거래일 연속 상승 마감하면서 15개월 만에 최고치를 달성했다.

17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이날 코스피는 전 거래일보다 2.52포인트(0.11%) 오른 2250.57에 거래를 마쳤다.

이는 지난해 4월16일 종가 기준 연고점 기록(2248.63)을 뛰어넘은 것이다. 종가 기준으로는 2018년 10월8일(2253.83) 이후 15개월 만에 최고치다.

코스피는 이날 전장보다 13.52포인트(0.60%) 오른 2261.57에서 출발했다. 장중 상승 폭이 줄어 오후 한때 하락으로 돌아서기도 했지만 장 막판에 소폭 상승하며 2250선을 넘겼다.

유가증권시장에서는 2거래일 연속 순매도를 유지했던 외국인이 순매수로 돌아섰다. 개인과 외국인은 1857억원, 933억원을 순매수했고, 기관은 2987억원을 순매도했다.

삼성전자가 0.99% 올랐고, 삼성바이오로직스, LG화학, LG생활건강이 각각 0.11%, 1.22%, 0.07% 상승했다. SK하이닉스(-0.20%), 네이버(-0.26%), 현대모비스(-0.60%), 셀트리온(-3.05%) 등은 내렸고, 현대차와 포스코는 보합 마감했다.

업종별로는 전기·전자(0.71%), 의료정밀(0.69%), 운수·창고(0.66%) 등이 강세였고 의약품(-1.09%), 비금속광물(-0.58%), 종이목재(-0.49%) 등은 약세였다. 주가가 오른 종목은 355개, 내린 종목은 448개였다.

코스닥지수는 전장보다 1.89포인트(0.28%) 오른 688.41로 마감했다. 이는 종가 기준 지난해 7월5일(694.17) 이후 최고치다. 코스닥지수는 전장보다 3.21포인트(0.47%) 오른 689.73으로 개장해 상승 흐름을 이어갔다.

코스닥 시장에서는 개인이 199억원을 순매도했고, 외국인과 기관은 132억원, 204억원을 순매수했다. 시가 총액 상위주 중에서는 펄어비스(2.42%), SK머티리얼즈(1.35%), 솔브레인(4.65%) 등이 올랐다. 셀트리온헬스케어(-0.36%), 에이치엘비(-1.47%), CJ ENM(-0.76%), 스튜디오드래곤(-2.42%), 케이엠더블유(-1.60%), 파라다이스(-1.15%) 등은 내렸다.

한편 이날 원/달러 환율은 전날보다 달러당 1.7원 내린 1159.4원에 마감됐다.

이희진 기자 heejin@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