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522049 0032020011557522049 04 0401001 6.0.21-HOTFIX 3 연합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79097186000 1579097202000

러시아 메드베데프 총리 정부, 전격 총사퇴…푸틴 대통령 수용

글자크기
(모스크바=연합뉴스) 유철종 특파원 = 드미트리 메드베데프 러시아 총리가 15일(현지시간) 자신을 포함한 내각 총사퇴를 전격적으로 발표했다.

메드베데프 총리는 이날 푸틴 대통령의 국정연설 뒤 대통령과 정부 인사들 간 회동에서 국정연설에서 대통령이 밝힌 부분 개헌 제안에 대해 언급하며 "이 개정이 이루어지면 행정부와 입법부, 사법부 간 권력 균형 전반에 중요한 변화가 일어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내각은 대통령에게 모든 필요한 결정을 내릴 가능성을 제공해야 한다"면서 "현 내각이 사퇴하는 것이 옳다고 생각한다"고 내각 총사퇴 의사를 밝혔다.

이에 푸틴 대통령은 "우리 협업의 현 단계까지 이루어진 모든 것에 대해 여러분께 감사하다"면서 "(그동안) 달성된 모든 결과들에 만족을 표하고 싶다"고 사실상 내각 사퇴를 수용했다.

2000~2008년 4년 임기의 대통령직을 연임한 푸틴 대통령은 잇따른 3연임 금지 조항 때문에 총리로 물러났다가 2012년 대선을 통해 임기가 6년으로 늘어난 대통령직에 복귀했으며 지난 2018년 3월 대선에서 또다시 당선돼 4기 집권에 성공했다.

푸틴 대통령은 이날 국정 연설에서 밝힌 부분 개헌과 내각 개편 등을 통해 본인의 장기 집권에 따른 국민의 피로감을 달래고 국정 운영에 새로운 동력을 확보하려는 것으로 보인다.

연합뉴스

(리아노보스티=연합뉴스) 유철종 특파원 = 15일 연례 의회 국정 연설을 하는 푸틴 대통령.



연합뉴스

사의를 표명한 드미트리 메드베데프 총리 [타스 연합뉴스 자료사진]



cjyou@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