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495022 0562020011457495022 03 0301001 6.0.22-RELEASE 56 세계일보 0 false true true false 1579001096000 1579001112000 related

설 연휴 소비자 피해 주의보 항공·택배·상품권 피해 급증

글자크기
세계일보

공정거래위원회와 한국소비자원이 설 연휴기간 이용이 늘어나는 항공과 택배, 상품권 분야 등에서의 ‘피해주의보’를 내렸다.

14일 공정위에 따르면 최근 3년간 항공여객 운송서비스 관련 피해구제 사건 3728건 중 설 연휴가 포함된 1∼2월에 17.8%인 665건이 접수됐다.

택배 관련 피해구제 사건은 최근 3년간 908건 중 19.2%인 174건이, 상품권 관련 피해구제 사건은 556건 중 15.6%인 87건이 1∼2월에 접수됐다.

항공편 관련 피해는 항공사 사정으로 항공기 운항이 지연되거나 취소돼 여행 일정에 차질이 생겼거나 위탁수하물이 분실 또는 파손됐을 때 항공사가 배상을 거부하는 사례가 대표적이다. 택배 역시 설 명절에 물품 분실이나 파손, 배송 지연 사고가 잦았다. 신선·냉동식품이 부패·변질한 상태로 배송되는 경우도 적지 않았다.

세종=박영준 기자 yjp@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