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494841 0592020011457494841 08 0802001 6.0.22-RELEASE 59 지디넷코리아 0 false true true false 1578999829000 1578999844000

금융권 사칭 스팸, 빅데이터로 근절한다

글자크기

KISA-금융권, MOU 체결…대고객 문자 발송 시 전화번호 정보 공유

(지디넷코리아=김윤희 기자)한국인터넷진흥원(KISA)은 금융감독원, 은행연합회, 농협중앙회, 수협중앙회, 15개 은행, 후후앤컴퍼니 등과 함께 대출 사기와 불법 대출 스팸 문자 근절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14일 체결했다고 밝혔다.

최근 스팸이 성가신 마케팅을 넘어 대출 사기·불법 도박·보이스피싱 등 각종 범죄를 유도하는 창구로 악용됐다. 이에 KISA는 보유한 스팸 빅데이터와 스팸 대응 시스템을 기반으로 관련 기관들과 범죄 예방을 위한 협업 체계 구축을 추진하고 있다.

협약 기관들은 은행에서 대고객 문자 발송 시 사용하는 전화번호 정보를 공유해 은행 사칭 대출 사기와 불법 대출 스팸 문자 분석, 차단에 상호 협력하게 된다.

지디넷코리아

14일 금감원 서울본원에서 개최된 대출사기 및 불법대출 스팸문자 근절을 위한 업무협약식에서 참가자들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KISA는 이같은 범죄 예방 협업 체계 구축의 일환으로, 도박 스팸, 불법 경마 등에 대한 피해를 예방하고 대응을 강화하기 위해 지난 10월 한국마사회와 MOU를 체결한 바 있다.

김석환 KISA 원장은 “본 협약은 국민들이 신고한 스팸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공공기관, 금융기관, 민간 기업이 협력해 범죄를 예방하는 사례”라며 “KISA는 이같은 범죄 예방 협업 체계를 계속해서 확대, 강화해 스팸으로 인한 국민 불편을 최소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윤희 기자(kyh@zdnet.co.kr)

<저작권자 ⓒ '대한민국 대표 산업 미디어' 지디넷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