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488549 1112020011457488549 06 0603001 6.0.22-RELEASE 111 서울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78984218000 1578984387000 related

양준일, '리베카' 재발매 소식에 "동의한 적 없어···미리 막지 못해 죄송"

글자크기
서울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가수 양준일이 자신도 모르는 ‘리베카’ 앨범 재발매 소식에 입장을 전했다.

양준일은 1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17일에 새로 나온다는 저의 1집 앨범은 제가 동의한 적 없고 오늘 아침에 알게 된 사실입니다”라며 “오해를 풀 수 있는 시간을 주세요. 제가 약속했던 앨범이 아닙니다. 이런 상황을 미리 막지 못해 죄송합니다”라는 글을 게재했다.

이날 오후 1991년 발매한 ‘리베카’ 앨범에 참여했던 작곡가 A씨가 오는 17일 재발매 앨범을 발표할 계획이라는 보도가 나왔다. 하지만 정작 당시 8,000만원의 사비를 들여 ‘리베카’를 직접 제작한 양준일은 최근 이 사실을 안 것으로 전해졌다.

보도에 따르면 양준일은 자신의 앨범을 지키기 위해 최근 저작권협회에 정식으로 등록했다. 이어 ‘리베카’에 대한 권리를 되찾기 위한 절차를 밟을 예정이다.

1991년 ‘리베카’로 데뷔한 양준일은 활동을 중단하고 미국에서 생활했다. 그는 지난해 JTBC ‘투유 프로젝트 - 슈가맨3’를 통해 오랜만에 모습을 드러내며 다시 인기를 끌기 시작했고, 팬미팅, 음악방송, 화보 촬영 등을 진행하며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다. /추승현기자 chush@sedaily.com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